Profile image

정말 잘 만든 짝퉁 SG552

시에라델타 | 조회 수 964 | 2020.04.03. 19:32

https://twitter.com/CalibreObscura/status/1204432316854128640

http://www.sigsauer.swiss/en/sg-553-assault-rifle.php

 

ELcAzZ1WsAAs5yW.jpg

 

ELcAzZ1W4AYG5Ko.jpg

 

553-oz.png

 

(원본 SG552)

 

이라크 바스라에서 팔리고 있는 짝퉁 SG552입니다. 혼종의 소총이긴 한데 잘 만들었다고 칭찬하고 싶은 비주얼입니다. 폴란드의 AK소총인 WZ88 TANTAL 소총(BERYL 소총 이전에 사용한 총기)을 베이스로 제작, AKS74U의 조준기를 부착했으며 저 SG552의 부품은 비비탄 총에서 가져온것으로 추정합니다. 

 

최대한 원본의 특징을 많이 살려서 그런지 위화감이 거의 없다고 생각하네요. WZ88 TANTAL 소총은 기존의 AK와는 달리 왼쪽에도 조정간을 달아서 조작이 가능하게 하였고 또 AK74보다 더 긴 소염기가 특징인데 이 특징으로 인해서 짝퉁으로 만들어도 원본 SG552과도 잘 어울리는 것 같습니다. 다만 가격은 3.000달러라고 합니다. 판매자는 이 소총이 툴라 조병창에서 왔다고 하는데 당연히 거짓말이죠

 

영화, 드라마 같은 영상 소품용으로 나오면 아주 딱이겠네요. 중동쪽에 저런 능력자들이 많은가 봅니다. 저런 혼합 소총을 제작하는 사람들이 평화롭고 전쟁이 발발 할 가능성이 낮은 곳에서 산다면 각종 소품 제작자 또는 건스미스등으로 안정적으로 살텐데 정말 아쉽네요.





    



  • |
  1. ELcAzZ1WsAAs5yW.jpg (File Size:240.1KB/Download:1)
  2. ELcAzZ1W4AYG5Ko.jpg (File Size:622.6KB/Download:1)
  3. 553-oz.png (File Size:125.2KB/Download:1)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Profile image 폴라리스 2020.04.03. 19:50

2007년 필리핀 갔을때 가드가 레밍턴 샷건 가지고 있길래 진품이냐 물었더니 핸드메이드라고 했던게 떠오르네요. ㅎ

Profile image 시에라델타 2020.04.03. 20:03

필리핀은 그런 수제 무기 공방이 많이 있죠. 가격도 싸고 뽑기 운이 있다면 쓸 만한 것도 건질수 있으나 그만큼 이 무기들은 각종 범죄에 많이 쓰이고 추적이 힘들다는 문제가 있죠. 이건 필리핀의 불법 수제 1911 권총이 어떻게 제작이 되고 팔리는 지에 대한 다큐맨터리 영상입니다

https://youtu.be/pq1TXEE_QK4

YoungNick 2020.04.04. 09:46

전란이 양성한 기술자로군요.

미키맨틀 2020.04.04. 15:44

 내전이 빚은 능력자네요.-_-!

Profile image 시에라델타 2020.04.04. 16:28

참호 예술(trench art)와 비슷 한 것 같습니다

YoungNick 2020.04.04. 16:30

정말이지 없어도 좋을 예술이로군요.

Profile image 시에라델타 2020.04.04. 16:36

저 짤을 보면서 참 아련했습니다. 서방 세계에 태어났거나 아님 그런 혼란이 적던 시리아였다면 훌륭한 예술가가 되었을 건데 말이죠

APFSDSSABOT 2020.04.04. 16:33

중국 쇼핑몰에서 다루지 않는 마이너 총기들의 폴리머 부품들은 일제 전동건 중에서도

전문 쇼핑몰까지 뒤져야하는 부품이라 꽤 비싸고 구하기도 힘들텐데 용케 장착했네요.

Profile image 시에라델타 2020.04.04. 16:36

그러니까요. 그러고 보니 과거 아카데미 과학 최전성기 시절때 나왔던 sg552가 갑자기 떠오르네요

밀리돔 | milidom 의 저작물은 이용약관에 의거해 이용 가능합니다. 이 라이선스의 범위 이외의 이용허락은 별도로 문의하시기 바랍니다.

글/댓글 작성 전 이용약관을 숙지는 의무사항입니다. 규정 미준수에 의한 책임은 온전히 작성자 본인에게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