출처 http://defence-blog.com/army/more-than-h...rvice.html

22218352_1660848277313091_35442408636732

독일 연방군이 보유한 레퍼드2 주력 전차 절반이 넘는 수량이 현재 가동 불량인 것으로 밝혀 졌다. 국방부 보고에 의하면 244대의 레퍼드2주력 전차 95 만이 지금 당장 바로 사용 가능한 상태라고 한다.

기사는 포커스 매거진 발이다.

독일 육군은 과거 적국을 상대로 높은 숙련도와 정비도를 겸비한 부대들로 편성된 것으로 유명했다.그러나 이런 믿음은 옅어 져만 가고 있다. Funke media group 독일 국방부 보고서에서 알아낸 바에 의하면 현재244 95대의 레퍼드2 전차만이 전투 준비 태세를 갖추고 있는 상태다.

53대의 전차는 무장 해제 상태이며 7개는 테스트에 쓰이고 있고89대는 조건부 기동 가능 상태인데 이들은 주요 예비 부품이 없어서 만약의 경우 수리가 불가능하다.국방부 보고서는 특히나 필수 예비 부품의 부재로 골치를 썩고 있다고 강조하고 있다.

 레퍼드2 크라우스 마파이 사에서 1970년대 서독 육군을 위해 개발한 주력 전차다.1979 처음으로 도입되어 전작인 레퍼드1 뒤를 이어 독일 육군의 주력 전차 자리를 계승했다. 여러 파생형이 독일은 물론 유럽에 있는12 국가에서 주력 전차로 선정되어 운용 중이다.물론 캐나다,칠레 인도네시아,싱가포르, 터키 등의 비유럽 국가에서도 사용하고 있다.

 

 

eX4M0sR.jpg

져-먼 브룸스틱 네버 체인지

 

 





  • |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지논 2017.11.17. 20:24

독일군은 그럼 껍데기만 남았는데도 아무 대책이 없는 건가요?

 

유러파이터는 조별과제의 폐해라고 생각했는데 자국산 장비도 저러면 철저한 독일인 이미지가 박살나는 기분이네요

 
냐고 2017.11.17. 20:27

이미 독일은 사실상 미군이 지키는 중입니다.

지논 2017.11.17. 20:36

트럼프가 화가 날 만도 하네요 

 

이정도면 노골적으로 얹혀가는 건데요 

냐고 2017.11.17. 22:03

독일은 유럽 최강의 경제대국이면서도 국방비를 양심 없다고 느낄 정도로 줄이고 있죠. 그나마 영국, 프랑스는 러시아의 위협으로 국방비를 늘리는 추세지만 독일은... 솔직히 이런 애들을 두고 우리나라더러 국방비 적게 낸다고 ㅅ하는 게 어불성설이라고 생각합니다.

shaind 2017.11.17. 22:52

예전엔 서독이 나토의 최전방이고 독일은 양질의 기갑부대를 대량으로 보유해야 했지만, 지금은 최전방이라고 할 수조차 없는 상태죠. 러시아와 지리적으로 대적하는 곳은 아제 발트삼국/폴란드/우크라이나인 셈이 되었으니... 러시아가 형편없이 쪼그라든 것이야 말할 것도 없구요.

지논 2017.11.18. 11:59

200대 좀 넘는 자국산 전차조차 절반도 건사 못하고 있는게 너무 놀라워서요

 

냉전기처럼 수천대를 보유하고 있는것도 아니잖습니까?

Profile image 안승현 2017.11.17. 20:56

기술이 없는게 아니라 국방에 돈쓰는걸 어떻게든 회피스킬을 시전하며 국방비 증액을 늦추려 하고 있는 중이이죠. 

 

러시아의 군사력 증강이 장난 아니라고 미국이 뽐뿌넣고 있지만... 실상 러시아군이 어떤 상태인지는 누구보다 잘 알고 있는 유럽국가들 이잖아요.

PANDA 2017.11.18. 01:12

제가 러시아군의 상황을 잘 몰라서 질문 드려요. 지금 러시아군 상황이 많이 안좋은가요? 저출산으로 인한 병력수급 문제외에는 없는 것으로 알고있는데 말입니다. 푸틴 집권 이후 병영부조리 적발, 부대내 가혹행위 감소, 봉급 인상, 기술개발 원활, 장비 가동률 회복, 점진적 모병제 확대 등으로 갈수록 강해지고 성장하는게 현재의 러시아군 상황 아닌가요?

Profile image DeltaForce 2017.11.18. 01:22

러시아군도 멀쩡해 보이지만 많은 악재를 안고 있지요. 특히 군과 경제는 뗄래야 뗄 수 없는 데 경제 사정이 영 좋지 못 합니다. 원랜 2016년까지 GDP 3조를 달성하고 국방 예산 960억 달러를 달성해 어마어마한 규모의 군 현대화를 이룩하려고 했습니다만. 현실은 달성률이 저조합니다. 군 현대화도 사실상 목표치의 절반은 커녕 20퍼센트도 이루지 못 했고 앞으로 지속적인 군 감축이 러시아 군을 기다리고 있습니다. 군복도 바꾸고 퍼레이드에 신예 병기도 앞세워 보고 그러고야 있지만 그건 어디까지나 일부에 불과합니다. 푸틴이 독재자로서 좋은 모습만 보여 주고 어두운 부분은 가리려고 해봐야 한계가 존재합니다.

Profile image minki 2017.11.18. 01:41

개인 GDP나 국가 GDP로 보면 한국(남한) 보다도 떨어집니다. 경제 규모가 크고 인구가 많아서 그렇지....

덕분에 전체 예산 규모는 한국보다 큽니다. 

그런 GDP로 세계 최강급 군대를 유지하려니 쉽지 않겠죠.

 

아래 링크로 가시면 최근 러시아의경제 규모 등이 여러가지 요소가 마이너스 내용을 나타내는 것을 보실 수 있습니다.

https://ko.tradingeconomics.com/russia/calendar

Profile image 안승현 2017.11.18. 19:14

위에 다른 분들이 말씀해 주셨듯 국방예산은 철저하게 경제력에 기댈수 밖에 없습니다.  일종의 매몰비용으로 처리할 정도로 국방비는 국가예산과 국가경제에 있어서 양날의 칼이죠.  

 

우선 PANDA님이 말씀하신건 러시아가 우크라이나를 침공해서 크림반도 삼키기 전까진 맞는 이야기입니다.  나름 경제회복중 이였고, 러시아의 경제회복을 시장의 확대로 유럽에서도 지원했으니까요. 

 

근데 장밋빛 청사진은 크림반도 사태이후 전혀 다른 이야기가 되고 있는 중입니다.  푸틴이 독재자로써 강한 러시아, 위대한 러시아를 표방하며 보여주는 프로파간다는... 신형장비, 신형체계들인데... 위에 언급한... 국방예산은 철저하게 경제화 한몸이라...

https://milidom.net/news/601116

러시아, 2017년 국방예산 25.5% 축소 3조 8천억 루블(74조 4000억원) -> 2조 8천억원 (54조 8200억원)

처럼 국방비를 줄일 수 밖에 없습니다. 

 

한번 우리랑 비교해 볼겠습니다.  참고로 우리나라는 2차공업생산성이 매우 높은 나라고 러시아는 1차 지하자원 팔아 연명하는 나라라는걸 감안하고 봐주세요. 

 

모든 기준은 영문 Wiki 기준입니다. 

출처 : https://en.wikipedia.org/wiki/List_of_countries_by_GDP_(nominal)

 

국가 GDP 명목 2016 IMF

11 대한민국 1,411,042

12 러시아      1,283,162

 

국가 GDP 명목 2016 세계은행 

11 대한민국 1,411,246

12 러시아 1,283,162

 

인구 1억 4천 5백만을 가진 나라가 우리보다 낮은 국가총생산을 가지고 있어요. 

 

 

참고로 

1 미국  18,624,450

EU         16,408,364

2  중국  11,232,108

 

진짜 군함을 미친듯이 찍어내고 중국 국방비의 근원은 러시아에 비해 거의 10배가 넘는 저 경제력에 있는거죠. 

 

이처럼 러시아가 군사력에 쓸수 있는 돈은 매우 한정적이에요. 

여기에 전력개선비보다 당장 급한게 러시아 직업군인들의 봉급인상과 처우개선비용이죠. 

 

겉보기엔... 러시아가 광고한 모양만 보면 각종 신형장비들이 넘처날것 같지만... 실상 계획 수량 보면... 응? 하게끔 만들죠. 

심지어 그 숫자도 과대포장되고 뚜껑 열어 보면 사업의 연기나 지연이 수없이 벌어지고 있고요. 

 

당장 최신군사장비에 꼽을 반도체조차 이제 중국에 기대는 러시아에요. 

 

Profile image minki 2017.11.17. 23:05

나토에서 중동 지역에 작전 하면서 작전 시작 후 얼마 되지 않아서 미사일 없어요 정밀 폭탄 없어요 ..했다는 이야기가 괜히 나온게 아닌 것 같습니다.

Profile image 자료수집꾼 2017.11.18. 00:18

예산부족의 심각성이 들어난것 같네요.

KFXC103 2017.11.18. 00:32

군축의 환상에서 못벗어난...

PANDA 2017.11.18. 01:21

저런애들이 무슨 근거로 GFP 9위를 받은거지... '안보무임승차' 라는 단어가 떠오릅니다.

꾸르릉 2017.11.18. 02:52

차라리 저런 독일의 상황이 부럽네요....우리보다는 전쟁의 위협이 훨씬 적으니. 국방비는 철저히 매몰비용이라는것도 있지 말아야 겠죠.

Profile image chevrolet23 2017.11.18. 11:33

지금 상황이 나을 수도 있겠네요. 

(만약 더 늘렸다간 또오오오...(도망) 

밀리돔 | milidom 의 저작물은 이용약관에 의거해 이용 가능합니다. 이 라이선스의 범위 이외의 이용허락은 별도로 문의하시기 바랍니다.

글/댓글 작성 전 이용약관을 숙지는 의무사항입니다. 규정 미준수에 의한 책임은 온전히 작성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수 조회 수
공지 [필독] SMS 인증 전격 시행 예정, 선의의 피해자가 없길 바랍니다 [9] Mi_Dork 17.02.11. 3 3272
공지 밀리돔은 여러분의 후원이 필요합니다 (9차: 용량 확장, 2017-11-04~) [13] file 운영자 14.01.24. 9 13959
12003 기타 미해군 조종사 하늘에 '외설' 그림 그려 [12] 슬라이더 17.11.18. 0 1174
12002 해상체계 아르헨티나 TR-1700급이 연락 두절?!실종이 된것같습니다. [1] 마요네즈덥밥 17.11.17. 0 867
» 육상체계 절반이 넘는 독일 연방군 레퍼드 주력 전차가 현역 부적격 판정. [17] DeltaForce 17.11.17. 0 1450
12000 기타 北스커드 격추 'M-SAM', 결국 추진…송영무 반대로 한때 위기 [13] 마요네즈덥밥 17.11.17. 0 1308
11999 개인장비 [권홍우 선임기자의 무기이야기] 야간투시경·조준경도 기본 지급...한국형 '밀리터리 아이언맨' 시동 [16] Evergrey 17.11.17. 0 1224
11998 육상체계 [아시아경제] M-SAM 양산 17일 결정…SM-3 도입 병행으로 가닥 잡은 듯 [7] yukim 17.11.17. 0 1038
11997 육상체계 미 해병대, 대함용 HIMARS 검토중 [13] 폴라리스 17.11.17. 0 944
11996 공중체계 레오나르도, AW129 공격헬기 후계기인 AW249 개발에 참여할 국가 찾고 있어 [5] 폴라리스 17.11.17. 0 978
11995 육상체계 레이티온, NASAM 형태 어플리케이션 위해 신형 AMRAAAM-ER 제안 [1] 폴라리스 17.11.17. 0 438
11994 공중체계 중국군 관계자, J-15가 전자기 캐터펄트 이용하여 여러차례 이함 시험 했다고 폴라리스 17.11.17. 0 41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