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 해병대의 M27과 M38 숫자의 유래

벌래애오 | 조회 수 1327 | 2021.01.17. 20:14

6478873.jpg

 

이제는 미 해병대의 주력 제식소총이 된 M27 IAR. 제식명 중에 뭔가 근본없어 보이는 27이라는 숫자는 2001년부터 보병용 자동소총(IAR)

연구와 심사를 맡은 미 해병대 제1사단 제7연대 제2대대(2nd Battalion, 7th Marines = 간단 표기시 2/7)에서 비롯된 것이라고 합니다.

 

https://www.thedrive.com/the-war-zone/17301/the-usmcs-beloved-m27-automatic-rifle-gets-another-job-as-the-m38-marksman-rifle

 

4404645.jpg

 

그리고 또, 조준경이 TS-20A2 MARK 4 MR/T로 바뀐 분대용 지정사수소총 파생형인 M38 SDMR은 왜 뜬금없이 38인가 하면...

미 해병대 제2사단 제8연대 제3대대(3th Battalion, 8th Marines = 간단 표기시 3/8)가 주요 운용처이기 때문입니다.

 

https://www.thefirearmblog.com/blog/2020/05/27/potd-3-8-fires-the-m27-m38/

 

이는 미 해병대의 공식 입장이 아니지만 이정도면 아귀가 맞아 들어가는 것 같아서 글을 써봅니다.

 

 

2013년부터 2021년까지의 실사격 모음 영상

 





    



  • |
  1. 6478873.jpg (File Size:5.06MB/Download:0)
  2. 4404645.jpg (File Size:6.62MB/Download:0)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Profile image chevrolet23 2021.01.17. 22:56

분대 지원화기로 구매 했던게 해병대가 원하는대로 주력소총이 되었군요 그런데 무겁다고 다시 M4로 갈아탔다는 설이 있던데 사실인가요? 

PredatorX 2021.01.18. 02:35

아직 M-4 쓰는 병력이 남아서 그렇지, 계획대로 M-27 IAR로 전량 교체될 예정입니다.

Profile image CZ805BREN 2021.01.18. 23:16

혹시 왜 미 해병대는 분대지원화기인 m249를 hk416으로 대채하기로 결정하였나요?

체급이 전혀 다른것 같아서... 잘 모르겠습니다

PredatorX 2021.01.21. 10:11

사실 USMC가 요샌 시가전이나 저강도 국지전을 하는 경우가 많은데 데이타 분석해 봤더니 미니미를 사용한 제압 사격은 탄약만 낭비하는 잘못된 교리라는 것이죠. 하지만 중국이나 러시아 와의 전면전에서 저런 교리가 먹히진 않을것이니 걱정이 되네요.

Profile image chevrolet23 2021.01.21. 10:36

개인적인 생각이지만 M27를 모두 무장하더라도 중기관총은 하나 쯤은 있어야 되지 않을 까 생각이 들 긴 합니다. 

PredatorX 2021.01.21. 13:12

정규군 부대는 육군이나 해병대나 M-2A1을 앞으로도 계속 쓸 거 같지만 특수전 부대는 요새 .338 노르마 매그넘에 맛이 들린 것 같습니다. 아무래도 더 가볍고 장거리 탄도도 안정적이라 소규모 반군이나 테크니컬이나 험비 같은 거 때려 잡기에는 좋아 보이는데 IFV나 APC도 마주치는 정규군에겐 부적합할 거 같습니다. 그리고 제가 듣기로는 M-2A1을 대체하는 정규군용 신형 중기관총도 개발 중이라고 들었는데 굳이 원거리 화력이 필요하면 이걸 가져다 쓰지 않을까 합니다.

PredatorX 2021.01.21. 13:15

그리고 현재 M-16A4와 M-4 계열을 전량 대체하는 것도 M-27이 하는데 이렇게 하면 적의 저격수가 아군의 지정사수, 기관총 사수를 분간해서 제거하기 어렵다는 의외의 장점도 있습니다.

밀리돔 | milidom 의 저작물은 이용약관에 의거해 이용 가능합니다.

이 라이선스의 범위 이외의 이용허락은 별도로 문의하시기 바랍니다.

글/댓글 작성 전 이용약관을 숙지는 의무사항입니다. 규정 미준수에 의한 책임은 온전히 작성자 본인에게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