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ttp://m.news.naver.com/memoRankingRead.nhn?oid=025&aid=0002834165&sid1=104&date=2018070520&ntype=MEMORANKING

 로이터통신의 미국정부 관계자 인터뷰 보도를  번역 소개한 기사입니다.

 

 북핵CVID에서 FFVD 로 철수한이유에대해서 관계자를 인터뷰 소개하며

한국정부의 설득과 북괴의 CVID 핵심조건에 대한 거부로 인해서 협상결렬에 대한 정치적 부담이 있었다고 소개되었습니다. 

http://news.sbs.co.kr/news/endPage.do?news_id=N1004833873

 관련 다른 언론의 보도 입니다. 

 

https://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ec&oid=001&aid=0010193026&sid1=001

 북미 회담이전 북중 정상회담 당시 북미간 협상을 서두루지 않는다고 양국이 확인 했다는 언급이 담긴 뉴스입니다. 

협상의 전략과 전술 목표지점을 사전에 공유했다는 이야기죠. 

 

폼페이오가 방북하는데 저번달말 이달초에 앞서 실무 회담이 있었고

http://news.sbs.co.kr/news/endPage.do?news_id=N1004797982

https://www.voakorea.com/a/4463306.html

http://news.joins.com/article/22771531

 구체적인 해당 내용에대해서는 폼페이오 방북후에나 알수 있을것같습니다.

 

http://hankookilbo.com/v/07a97d3bdba041728ad457a3819b4145

 트럼프 대통령의 말대로 그런대로 좋은 이야기가 있엇으면 좋겠네요.

 

 

 

 





    



  • |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냐고 2018.07.06. 01:10

저는 개인적으로 왜 우리 정부가 우리나라에게 더 불리한 제안을 관철시키기 위해 미 정부를 설득했는지 이해가 안 되네요. 아직까지 우리나라가 실질적으로 얻은 게 아무것도 없는 상태에서 저렇게까지 북한의 입장을 배려할 필요가 있는지 의문입니다. 이번에 김정은이 시진핑과 주한미군 철수를 위해 노력한다고 성명까지 냈던데, 정상회담에서는 주한미군이 상관 없다고 하더니 중국이 바람 좀 불어넣어주니까 바로 말 뒤집는 것이 영 마뜩찮네요.

Profile image 마요네즈덥밥 2018.07.06. 02:01

대화를 이어나가기 위한 현실적인 선택일수도 있고 그속에서 나중의 압박과명분을 찾기위할수도있고 뭐 자세한 내막은 미국이나 한국 각료들의 나중에 회고록을 통해서 밝혀지겠죠.

밀리돔 | milidom 의 저작물은 이용약관에 의거해 이용 가능합니다. 이 라이선스의 범위 이외의 이용허락은 별도로 문의하시기 바랍니다.

글/댓글 작성 전 이용약관을 숙지는 의무사항입니다. 규정 미준수에 의한 책임은 온전히 작성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수 조회 수
공지 주의나 경고 받은후 어물쩍 넘어가려분 들에게 경고합니다. 운영자 18.11.24. 4 500
공지 [필독] 사이트 서버 이전작업 진행중입니다 [7] file Mi_Dork 18.09.26. 8 1209
524 뉴스 소대장에게 "시비 겁니까?" 대꾸한 사병..2심서 무죄 [10] 점심은평양저.. 18.07.14. 0 828
523 뉴스 상원 외교위 의원들 “북한 의도 의심해야…비핵화 의지 선언 외 진전 전혀 없어” 마요네즈덥밥 18.07.12. 1 171
522 뉴스 3억불짜리 '스리랑카 유령공항' 인수 나선 인도…이유는 중국? [1] 마요네즈덥밥 18.07.11. 0 617
521 뉴스 이스라엘이 여군으로 구성된 전차부대 운용에 성공했다네요. [7] 불태 18.07.06. 0 726
» 뉴스 북핵CVID 철수한 폼페이오…그뒤엔 韓정부 조언 있었다 [2] 마요네즈덥밥 18.07.05. 1 445
519 뉴스 경찰 향해 '테이저건 발사' 집행유예.."경찰이 뿔났다" [2] 점심은평양저.. 18.07.05. 0 510
518 뉴스 국방부, 위수령 폐지 입법 예고…"치안질서는 경찰력으로 가능" 점심은평양저.. 18.07.05. 0 187
517 뉴스 국방부 "제2연평해전 전사자 보상금 지급 신속히 진행" 점심은평양저.. 18.07.04. 1 136
516 뉴스 [강석기의 과학카페] 아픔까지 느껴지는 의수(義手) 개발했다! [1] 마요네즈덥밥 18.07.03. 0 140
515 뉴스 대위로 제대해도 자녀 3명 이상이면 군인연금 받는다 [1] 점심은평양저.. 18.07.03. 0 27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