출처 https://www.reuters.com/article/us-franc...SKCN1TG0C1

고위 관계자들이 나토가 노후한 동맹의 "하늘의 눈으로 불리는 보잉 E-3A AWACS 14대의 후계기를 빨리 선정하지 않으면 상당한 비용이 들 것이라고 밝혔다.

 

AWACS 함대를 관리하는 나토 제너럴 메니저 Michael Gschossmann는 설계, 스페어 부품 그리고 시험을 위해 2억5천만 달러를 더 배정하고 2035년까지 기체들의 수명을 연장하기 위해 12월까지 보잉과 계약을 마무리할 것으로 예상했다.


그러나, 그는 동체에 독특한 레이더를 올린 1979/1980년 항공기를 어떻게 대체할지에 대해서 신속하게 결정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말하고 그렇지 않으면 나토는 항공기를 더 오래 띄우려면 값비싼 조치를 취해야할 것이라고 했다.


그는 "우리는 이일을 계속해야 한다. 우리는 연구가 신속하게 진행되도록 해야한다. 우린느 현실 확인이 필요하다."고 했다.


이 AWACS기들은 개별국가보다 나토가 소유하고 운용하는 소수의 군사 자산중 하나다. 이 기체들은 에어 폴리싱, 대테러작전 지원, 피난, 그리고 위기 대응과 같은 임무를 수행하는데 사용된다.


Gschossmann 메니저는 로이터통신에게 나토는 보잉이 제작한 새로운 레이더 탑재기체인 E-7를 도입한 영국과 터키의 뒤를 따를 수도 있다고 밝혔다. 그는 그 항공기는 수년간 감시 확대를 위한 무인기 운영과 같은 잠재적인 새로운 기능을 추가할 수 있을 정도로 충분히 크다고 말했다.


그는 "우리는 성장 잠재력을 지닌 시스템을 확보해야하지만, - 비용과 시간상 이유로 - 기존 기능을 기반으로 하고 있다."고 말했다.


나토는 감시에 대한 광범위한 연구의 일부로 AWACS 교체 문제를 고려하고 있지만 급격히 변하는 위협과 새롭게 떠오르는 역량을 감안할 때 이 프로세스는 질질 끌려가고 있다.


프랑스와 미국도 E-3A를 운용하고 있고 앞으로  수년내 E-7을 구매할 가능성이 있으며, 이는 더 많은 주문량을 발생시킴으로서 비용을 낮출 수 있다.


그는 "우리는 이미 E-7이 가지고 있는 검증된 기술에 배팅하여 나토에 일정수의 기체를 제공하는 것이 어떨까? 그렇게되면 앞으로 확장될 수 있는 기본적인 능력을 갖게 될 것이다."라고 했다.


해당부서 부 제너럴 메니저이자 전 미 고위 장교였던 George Riebling는 나토는 시간을 낭비하고 있다고 했다.


그는 "당신이 나토의 AWACS를 대체하기 위해 무엇을 할지에 대한 생각이 없다면 최종 수명연장프로그램(FLEP)의 F는 최종결정을 내릴수 없다."고 했다.


"나토 E-3A 함대가 2040년까지 날도록 하기 위해 우리가 해야할 일이 있을 것이다."


FLEP 프로그램은 전자지원책(ESM) 안테나를 위한 프로세서는 물론이고 항공기의 임무 시스템도 업데이트할 것이다. 그러나 그것은 비용을 두배로 증가시킨 레이더 그 자체를 다루지는 않을 것이다.
 





    



  • |
  • |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Profile image MIRAS 2019.06.18. 01:54

영국이 호주를 따라 E-7이라고 부르기 시작하더니 유럽에서는 E-7으로 굳어져 가나 봅니다. 미국에서 마땅한 대체기를 제때 내놓지 않으니 E-7을 자연스레 대체기 중 하나로 보는군요. 저 쪽에서 선택만 해준다면, 우리군이 E-737을 선택한건 신의 한수가 되겠네요. 

광주만호 2019.06.18. 10:22

추가물량 발생할때 우리도 2차 사업 2-3대 같이 하면 나름되로 좋은 결과 나오겠네요,,,,

Profile image MIRAS 2019.06.18. 14:02

네. 시기를 맞춰서 주문을 하면 좀 싸게 살 수 있지 않을까 싶기도 합니다. 다만 우리 쪽 사업이 더 먼저 진행될 가능성이 높아서 시키를 맞추기는 쉽지 않아 보입니다. 

덧붙여 현재까지 한국 4대와 호주 6대, 터키 4대, 영국 5대 등 총 19대가 발주 되었고, 이중 영국분을 제외한 나머지 기체들은 다 전력화 되었습니다. 나토에서 도입한 E-3는 총 18대였습니다. 1대1 대체를 예상한다면 기존 발주분 만큼 운용수량이 늘어나는거라 추후 업데이트/업그레이드를 공동으로 진행할 경우 비용 분산이 될 수 있습니다. 전술교리도 서로 배울 수 있는 만큼 나토에서 도입한다면 여러모로 좋은 소식입니다. E

ranger88 2019.06.18. 12:05

나토가 만일 E-7 계약할때 우리나라도 같이 추가계약 넣으면 단가 낮춰서 살수 있을까요? 이지스시스템 구매할때 그렇게해서 단가 낮췄던걸로 아는데요.

Profile image ssn688 2019.06.19. 10:22

프랑스/NATO가 보유한 E-3보다 미 공군이 보유한 기체가 훨씬 많은데, 미 공군의 방침이 결정적이지 않을까 싶습니다. 737AEW는 아무래도 E-3만큼 나오기에는 한계가 있는지라... 

미키맨틀 2019.06.19. 23:44

 레이더 기술이 발전한 만큼 좀 더 소형기체에다 레이더를 달아서 운용비용 좀 줄였으면 하네요.

Profile image 폴라리스 2019.06.20. 03:14

동일한 기술 수준의 레이더와 통제시스템을 운용한다고 할때 작은 기체는 적은 일을 할 뿐입니다.

에리아이와 e-7만 비교해도 최대 탐지거리는 비슷할지 몰라도 레이더로 들어가는 전력, 지휘능력 등에서 차이를 보이죠.

밀리돔 | milidom 의 저작물은 이용약관에 의거해 이용 가능합니다. 이 라이선스의 범위 이외의 이용허락은 별도로 문의하시기 바랍니다.

글/댓글 작성 전 이용약관을 숙지는 의무사항입니다. 규정 미준수에 의한 책임은 온전히 작성자 본인에게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