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ofile image

미군의 항복

메데 | 전쟁사 | 조회 수 9173 | 2016.12.15. 00:46

 

https://books.google.co.kr/books/about/Ship_of_Ghosts.html?id=Hyg0hUL0IW0C&source=kp_cover&redir_esc=y

 

 

 

(1942년) 3월 8일 9시, 사프 대령의 부하들이 계속 탈출을 기도하고 있을 때, 테어 포르텐 장군이 네덜란드의 자바 전투가 종식되었음을 알렸다. 두시간 후, 네덜란드인 전령이 131대대의 본부에 오토바이를 타고 왔다. 그는 메세지를 전달하였다. "우리는 항복하게 되었다. 더이상의 저항은 무의미하다. 제군들은 지금 즉시 모든 병력과 병기와 함께 무조건적으로 일본 제국육군에 항복할 것을 명령한다. 고렛에서 병력과 병기와 함께 대기하라." 

"누구의 명령인가?" 사프 대령이 물었다. 
"바타비아 총독의 명령입니다. 또 저는 탈출하려고 해봤자 소용이 없다는 것을 알려드리라고 지시받았습니다. 빠져나갈 방도가 없습니다." 

연합군 지도부는 전투에서 그랬듯이 항복할때도 괴팍해지기 마련이다. "우리는 꿀 먹은 벙어리처럼 말이 없어졌다." 카일 톰슨은 썼다. "우리 중 몇몇은 불확실한 미래에 대한 공포에 울부짖기 시작했다." 몇몇이 기지에서 명령을 위반하고 빠져나와 탈출의 희망을 가지고 해안으로 향했다. 그러나 아무것도 없었다. 

(대대는) 네덜란드인들에게 장비들을 현 상태 그대로 항복하라는 지시를 받았지만, 대대는 그에 반항했다. 텍사스인들은 그들의 포의 주퇴장치의 유압을 뺴버리고, 개인화기들은 파묻어버렸으며, 100달러 지폐들은 굴려서 시가로 만들어 피웠다. 또한 트럭의 기름통을 비워버리고 어느 자동차가 엔진 윤활유 없이 오래 가나 자동차 경주를 열기도 했다. 포드제가 가장 먼저 죽었고, 그 다음이 닷지제였으며, 그 후에 셰비제가 죽었다. 

<The Ship of Ghosts>, 제임스 D. 혼피셔, 201쪽에서 발췌.





  • |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Profile image unmp07 2016.12.18. 22:36

경기할 시간에 포로가 안될려고 최대한 도망쳤으면 끔찍한 꼴은 면했을텐데.....

Profile image 메데 2016.12.18. 23:58

다른 곳도 아니고 자바 섬이라..

밀리돔 | milidom 의 저작물은 이용약관에 의거해 이용 가능합니다. 이 라이선스의 범위 이외의 이용허락은 별도로 문의하시기 바랍니다.

글/댓글 작성 전 이용약관을 숙지는 의무사항입니다. 규정 미준수에 의한 책임은 온전히 작성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미군의 항복

December 15, 2016
미군의 항복
  • 메데 ·
  • 조회 수 9173 ·
  • 2 ·
  • 댓글 2 ·

12.12 37주년

December 12, 2016
12.12 37주년
  • 메데 ·
  • 조회 수 8942 ·
  • 10 ·
  • 댓글 12 ·

마산에서의 다부동 전투 file

December 02, 2016
마산에서의 다부동 전투

야시-키시네프 전략적 공세 작전 (1944년 8월 20일 ─ 29일) file

August 20, 2016
야시-키시네프 전략적 공세 작전 (1944년 8월 20일 ─ 29일)

쿠르스크 전투 file

July 05, 2016
쿠르스크 전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