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ofile image

한화디펜스 Redback IFV 보도자료

Rangi | 조회 수 1335 | 2021.01.12. 16:54

red1.jpg

 

red2.jpg

 

red3.jpg

 

red4.jpg

 

red5.jpg

 

red6.jpg

 

1.png

 

2.png

 

3.png

 

p1.png

 

p2.png

 

p3.png

 

p4.png

 

 

출처: 한화디펜스





    



  • |
  1. red1.jpg (File Size:1.51MB/Download:1)
  2. red2.jpg (File Size:1.59MB/Download:0)
  3. red3.jpg (File Size:1.35MB/Download:0)
  4. red4.jpg (File Size:1.27MB/Download:0)
  5. red5.jpg (File Size:1.19MB/Download:0)
  6. red6.jpg (File Size:1.85MB/Download:0)
  7. 1.png (File Size:299.5KB/Download:1)
  8. 2.png (File Size:315.6KB/Download:1)
  9. 3.png (File Size:298.8KB/Download:0)
  10. p1.png (File Size:562.5KB/Download:1)
  11. p2.png (File Size:486.8KB/Download:0)
  12. p3.png (File Size:329.4KB/Download:0)
  13. p4.png (File Size:384.2KB/Download:0)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PredatorX 2021.01.12. 17:03

오스트레일리아에 수출하는 K9은 차대를 이놈과 공유하던데 이녀석이 더 유리할까요?

drachen 2021.01.12. 21:02

K9과 AS21은 차대 공유 안 합니다. 그냥 파워팩이 같은 정도죠.

그리고 부품 공용화를 따지자면 복서 - 링스 쪽이 K9 - AS21과 비교하는게 무의미할 정도로 앞서 있습니다.
거기에 복서는 이미 호주 현지에 생산 라인을 깔고 있고 거기서 링스도 생산 가능하기 때문에 이 역시 라인메탈이 유리한 부분 입니다.

AS21은 결국 프로그램 코스트를 얼마나 낮출 수 있는가와 질롱 지역에의 고용 창출 효과 등이 어느 정도로 평가되는가에 달려있죠.

Profile image 시에라델타147 2021.01.12. 20:50

K2PL도 그렇고 수출형은 디자인이 진짜 멋지네요. 

Profile image 하얀진달래 2021.01.12. 21:23

제발 호주 찍고 미국 3000대 수주 됐으면 좋겠네요... 제발....

APFSDSSABOT 2021.01.12. 22:05

이미 호주와 복서 계약이 성사된 라인메탈이 유리해서 이길 확률이 높진 않습니다만 한화도

호주용 K9제안과 파워팩 공용화라는 설득력 있는 아이디어를 냈고 가장 앞서있는 보병차량 

전투 시스템인 이스라엘 아이언비전과 아이언피스트, 장갑재 통합 협업 경험과 지지부진하던

K21 베이스 차량 대폭 보완-개량형 얻은 것만해도 꽤 괜찮은 성과라고 봅니다.

Profile image 지나가는행인 2021.01.13. 20:04

한화가 세계시장을 뚫고 번창하기를 기원합니다(한화직원아님).

2015년엔가 ADD 에서 열린 군사학회에 갔는데, 한화직원들이 모회사보다 더 열심히 발표하더군요(물론 분야가 그 쪽이라 그럴지도 모릅니다. 개인적인 경험이었습니다. 당시는 모회사가 더 잘나가고 큰 회사라 학술활동도 더 활발하게 할 줄 알았거든요). ADD직원들과도 친하고요. 결국 AESA날라가고 뒤늦게 연구소 짖는다고는 했는데, 이것도 돈버는 산업인데 더 열심히 뛰는회사가 잘 나가는게 맞지 싶습니다. 물론 다른 방산회사가 못되라는건 아닙니다.

밀리돔 | milidom 의 저작물은 이용약관에 의거해 이용 가능합니다.

이 라이선스의 범위 이외의 이용허락은 별도로 문의하시기 바랍니다.

글/댓글 작성 전 이용약관을 숙지는 의무사항입니다. 규정 미준수에 의한 책임은 온전히 작성자 본인에게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