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ofile image

GIGN의 강력한 협상가(물리)

시에라델타147 | 조회 수 1056 | 2020.11.21. 19:08

https://www.instagram.com/p/CH0ZHHWrMNm/

https://www.instagram.com/p/CH1W9DKp5Po/

 

tglobal_warfighters_126105345_2838089059781408_1034584004416103275_n.jpg

 

GIGN 공식 인스타그램, 타 특수 전 인스타 에서 가져온 사진들이며 GIGN 요원들이 자신들의 랜드크루져(신속 출동 용, 방탄 처리됨)에 엄폐 하여 총기를 들고 농성을 벌이는 범죄자 역할을 제압하는 훈련을 하고 있습니다. 근데 맨 왼쪽에 보시면 NEGOCIATEUR(네고시에이터) 즉 '협상가' 요원이 있습니다.

 

gign.france_126024491_419536262376127_2552822914822583782_n.jpg

 

협상가 요원은 차량에 확성기를 부착하여 농성을 벌이는 범인 역할에게 투항을 하라고 협상 중인데 경찰, 법 집행 기관 특수부대들은 주로 범죄자를 죽이는 것 보다는 최대한 살려서 체포를 하는 걸 더 중요시 하며 특히 전문 교육을 받은 협상 가를 투입해 범인을 순순히 투항 하는 시키는 건 서로 피 보는 게 전혀 없는 아주 좋은 방법이죠. 

 

gign.france_125920649_366125244681318_154754778206289477_n.jpg

 

다만 범인 역이 협상을 거부하고 계속 투항을 하는 훈련 상황에 돌입했는지 좀 더 강하게 밀어 붙이는데 범인이 있는 곳 가까이 가서 방패로 엄폐 한 후 총기를 조준 하여 심리적인 압박을 유도 한 후 맨 뒤에 있는 협상 가 요원이 계속 협상을 하고 있습니다.

 

선두의 요원은 그래도 생명을 조금 보장 해 주는 약한 화력의 9mm SMG인 MP5를 쓰는데 저런 극단적인 상황이면 진짜 미쳤거나 작정 하지 않는 이상 범인은 투항 할 겁니다.

 

gign.france_126325780_133690431525641_1468736314143027352_n.jpg

 

이 사진들을 보고 굉장히 놀란 게 무엇이냐면 보통 저런 상황에서 협상 가를 투입할 때 그들은 범인에게 '당신을 해칠 의도가 없다' 를 보여주기 위해서 무기를 휴대 하지 않고 메가폰 만 휴대하나 갑작스러운 공격에 대비하여 방탄 복, 헬멧을 쓰고 특수 전 요원들의 경호를 받고 투입하는 경우가 매우 많습니다.

 

그러나 저 GIGN의 협상 가 요원은 일반 요원들과 동일한 무장에 심지어 총기도 갖췄는데 그것도 사진의 9mm MP5, 5.56mm HK416보다 더 강력한 M43탄(AK47 총탄)을 쓰는 CZ 807을 들고 있죠. GIGN이 근접 전에서 보다 작은 크기에 더 강한 화력을 위해서 도입한 무기입니다. 협상 실패 시 무력 제압하는 경우가 있으나 협상가 가 저런 무기를 들고 있는 건 처음 보네요.

 

22222.jpg

(원래 사진은 2장인데 보기 편하기 위하여 그림 판으로 서로 합쳤습니다.)

 

만약 범인이 조금이라도 공격할 낌새나 지원 세력이 와서 공격 한다면 얄짤 없이 교전 및 사살을 하겠다는 뜻인데 프랑스는 이슬람 극단, 원리 주의자 및 범죄 조직 및 암살 조 들 이 끔찍한 강력 범죄 및 테러를 저지르는 건 물론 말이 전혀 안 통하는 작자들로 일반적인 협상으로는 불가능하기에 저렇게 협상 가도 완전 무장을 하는 것 같습니다.

 

 

마치 알카포네의 격언 "친절한 말에 총을 더하면, 친절한 말만 할 때보다 더 많은 것을 얻을 수 있다" ​와 시어도어 루즈벨트 대통령의 격언 "부드럽게 말하나 큰 몽둥이를 들고 다녀라" ​가 떠오르는 사진들이며 왜 GIGN이 최강의 대 테러 부대인지 알 것 같네요. 





    



  • |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Profile image 하얀진달래 2020.11.22. 18:49

9mm, 5.56mm, 7.62mm 다 갖고 다니네요... 그냥 하나로 통일 하면 관리하기도 편할텐데, 특별한 목적이 있나보죠?

Profile image 시에라델타147 2020.11.22. 21:56

제가 작년 대테러 훈련에서 707 요원에게 5.56 SCAR, 9MM MP5를 서로 다르게 들고 다니는 이유가 뭐냐고 물으니 그분이 임무에 따라서 다양하게 쓴다고 얘기 하셨던 적이 있습니다. 임무 상황이 어떻게 돌아갈지 모르기 때문에 다양한 탄종의 무기를 들고 다니는 것이죠.

 

특히 GIGN은 세계에서 가장 많은 실전을 치른 특수부대중 하나인 만큼 매우 변칙적이고 어떻게 돌아갈지 모르는 상황에서 완벽한 임무 수행을 위하여 좀 번거롭더라도 위에서 언급한 이유로 다양하게 무기를 들고 다니죠.

YoungNick 2020.11.23. 01:25

대테러작전의 경우엔 단기작전에 보급의 어려움이 없는 상황이 반복되니 통일하기 보다는 상황에 따라 다른 무기를 사용하는게 낫겠죠.

 

테러범이 인질 앞에 서 있는지 아닌지, 방탄장구를 갖추었는지 아닌지, 과관통이나 도탄에 의한 폭발 사고 등의 우려가 있는지 등, 상황에 따라 총기/탄환의 종류를 여러가지로 갖추고 작전에 들어가는 것이 보다 더 안전할테니까요.

밀리돔 | milidom 의 저작물은 이용약관에 의거해 이용 가능합니다.

이 라이선스의 범위 이외의 이용허락은 별도로 문의하시기 바랍니다.

글/댓글 작성 전 이용약관을 숙지는 의무사항입니다. 규정 미준수에 의한 책임은 온전히 작성자 본인에게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