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ttps://www.dvidshub.net/image/5632058/mrf-msrt-train-clear-vessels-bahrain

https://www.dvidshub.net/image/5632039/mrf-msrt-breaching-training-bahrain

 

1000w_q95.jpg

1000w_q95 (1).jpg

1000w_q95 (2).jpg

1000w_q95 (3).jpg

 

작년 7월 미 해병대 제 11 해병 원정대(11st MEU)와 미 해안 경비대 특수부대 MSST가 합동 훈련을 하는 모습인데 AR15 실총이 아닌 칼라파츠가 달려있는 비비탄 총으로 훈련을 하고 있습니다. 총기는 APS사의 BOAR입니다. 해안 경비대도 마찬가지로 비비탄 총을 쓰고 있네요.

 

실총에 시뮤니션 탄을 넣어서 훈련 하면 되는데 왜 굳이 비비탄 총을 쓰는 것에 의문이 들었고 이에 대한 질문을 작년 아덱스의 DAS 에어소프트 부스에서 했던 기억이 납니다.

 

DAS측에 의하면 총탄에 비하면 비비탄이 훨씬 싸고 비비탄 총의 부품도 실총 부품에 비하면 더 싸기 때문에 유지비가 절약 되고 가장 중요한 점은 시뮤니션 탄이 안전하다지만 자칫하면 큰 부상을 입을 수 있는데 비비탄 총은 좀 따가울뿐 크게 다치지는 않기 때문이라서 매우 안전하게 훈련을 할 수 있다고 했습니다.

 

그때 DAS측이 말한 것 처럼 안전과 유지비 절약을 위해서 그리고 요즘 나오는 비비탄총은 실총과 비교해도 전혀 꿀리지 않을 정도의 퀄리티와 작동성, 반동이 뛰어나기 때문에 실총을 쓰는 것과 비슷한 느낌으로도 훈련을 할 수 있어 도입을 했을겁니다

 

최근 SIG사의 M17, P229 비비탄 권총 미공군, 해안경비대의 훈련 용으로 쓰이고 DAS의 비비탄 총이 KNP SOU에서도 쓰이는 등 비비탄총의 활용성은 군, 경에서도 빛을 보는군요





    



  • |
  1. 1000w_q95.jpg (File Size:262.4KB/Download:0)
  2. 1000w_q95 (1).jpg (File Size:244.1KB/Download:0)
  3. 1000w_q95 (2).jpg (File Size:224.7KB/Download:0)
  4. 1000w_q95 (3).jpg (File Size:237.5KB/Download:1)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mclovin 2020.08.06. 05:30

MEU는 항시 배안에서 대기하기에 bb탄을 쓰는것 같습니다

Profile image 시에라델타 2020.08.06. 09:00

배안에서 모의훈련을 한다면 안전한 비비탄이 훨씬 낫겠네요

APFSDSSABOT 2020.08.08. 12:36

헬기덱 고물 방향 허공으로 영점사격 체크하는 정도만 생각했지

배 안에서 안전하게 방아쇠 당기면서 감각유지하는 훈련은 생각도 못했네요. 

Profile image 시에라델타 2020.08.08. 13:18

MEU는 신속기동부대라서 전세계 분쟁 지역에 최우선적으로 신속하게 출동하는 부대라서 그런지 항상 전투를 위한 감각을 유지하기 위한것 같습니다. 정말 그때 눈가리고 총기 숙달 훈련도 그렇고 대단한 미해병대입니다

밀리오리 2020.08.07. 23:20

Gbb의 작동성은 실총과 유사해서 훈련용으로 좋은거 같습니다. 만약 군용으로 생산하여 파워규정이 달라질 수 있다면 반동 느낌도 비슷하게 만들 수 있지않을까요?

YoungNick 2020.08.07. 23:59

슬라이드 등의 가동부 중량을 늘리고, 반동을 유발하기 위한 일종의 공압식 피스톤을 내장한 형태로 커스텀되는 비비탄총도 있습니다. 

발사체의 운동에너지와 무관하게 가동부를 움직이는데 대량의 가스를 소모해서 상당한 반동을 만들어낼 수 있는 것 같았습니다.

다만 이런 물건은 외부 고압 탱크가 필수라서... 사진같은 훈련용으로는 조금 힘들지 않을까 싶습니다.

밀리돔 | milidom 의 저작물은 이용약관에 의거해 이용 가능합니다. 이 라이선스의 범위 이외의 이용허락은 별도로 문의하시기 바랍니다.

글/댓글 작성 전 이용약관을 숙지는 의무사항입니다. 규정 미준수에 의한 책임은 온전히 작성자 본인에게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