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ttp://www.gzyeah.com/junshi/59152.html

https://modernfirearms.net/en/sniper-rifles/large-caliber-rifles/china-large-caliber-rifles/amr-2-eng/

http://boards.4channel.org/k/thread/42740408/come-on-china-do-something-original

060Q64447_0.jpeg

 

0610244F9_0.jpeg

 

06101453T_0.jpeg

1569643383913.jpg

(마지막 사진은 영어 설명입니다. 한번 읽어보세요)

며칠전 중국의 군사 커뮤니티 사이트 밎 웹진에서 사진이 올라와서 한번 올려봤는데요. 최근 이게 화제라고 합니다. 바로 중국판 가스피스톤식 즉 416A5에 쓰이는 방식의 AR15 돌격소총인 HR31이란 돌격소총이 쓰촨 화칭 기계 회사라는 기업에서 만들어 졌다고 합니다. 겉 모습을 처음 봤을때 완전 416A5에 M-LOK핸드가드 끼웠네 라는 생각이 절로 들었습니다. 416A5다른점은 조정간과 각인을 제외하면 완전 동일합니다. 링크의 기사를 번역기 돌려보니 아예 중국의 416A5라고 적어놨고 4가지의 배럴을 사용이 가능하다고 합니다. 더 자세한 제원은 4번째 사진에 나와있습니다 중국이 AR15를 쓰는건 완전히 이상하고 신기한 일은 아닙니다. 노린코 사는 CQ라고 M16A1을 바탕으로 만든 AR15를 이미 수많은 나라에 수출했고 중국 무장경찰 소속 최정예 대테러부대인 설표돌격대는 노린코제 CQ-A라는 M4A1돌격소총을 사용하기 때문이고 최근 인민해방군도 불펍소총인 QBZ95가 좀 쓰기 불편하다는 이유로 노린코가 scar돌격소총 비슷하게 생긴 돌격소총을 써보라고 권유중이죠(2번사진의 노란색 소총이 그겁니다). 저게 만일 보급 된다면 무장경찰 소속 swat, 설표돌격대들이 쓰겠군요. 참고로 쓰촨 화칭 기계 회사는 인민해방군에 볼트액션식 대물저격소총인 AMR-2를 납품한적이 있습니다. 생긴건 체이탁 M200과 바렛 저격소총을 섞어놓았죠. 배필4에도 나왔습니다

amr-2_2.jpg

 

※갑자기 여기서 의문이 드는게 HR31은 M-LOK핸드가드를 쓰고 있는데 M-LOK을 쓰려면 그것의 저작권을 가진 맥풀사의 허락이 떨어져야 쓸수있고 그에 해당하는 저작권료를 줘야 합니다. 과연 저들은 그걸 줬을까요?





    



  • |
  1. 060Q64447_0.jpeg (File Size:49.4KB/Download:2)
  2. 0610244F9_0.jpeg (File Size:70.6KB/Download:2)
  3. 06101453T_0.jpeg (File Size:126.1KB/Download:2)
  4. amr-2_2.jpg (File Size:22.0KB/Download:2)
  5. d72c1a61b946526cf1f2468cbde6b1f7.jpg (File Size:126.3KB/Download:2)
  6. 1569643383913.jpg (File Size:495.0KB/Download:2)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ranger88 2019.10.01. 22:43

저작권... 아니 특허권 무시하고 그냥 썼을것 같습니다. 

Profile image 시에라델타 2019.10.01. 22:45

만약 그랬다면 저 영어 팜플랫에 M-LOK을 쓰면 안될건데 말이죠? 요즘 ussocom의 선택으로 m-lok이 대세이긴 합니다만 m-lok의 저작권료가 부담스럽고 또 신생업체이거나 새로운 핸드가드를 만드려고 하면 vltor사가 오픈소스로 맘껏 쓸수있는 키모드를 쓰죠. 

까까오톡 2019.10.07. 23:19

m lok이 오픈소스여서 인증할때만 비용이 드는줄 알았는데, 저작권료도 있었나보군요. 핸드가드에서 가이슬리 레일이 보이네요 가이슬리는 엠락이 아니긴하지만..

밀리돔 | milidom 의 저작물은 이용약관에 의거해 이용 가능합니다. 이 라이선스의 범위 이외의 이용허락은 별도로 문의하시기 바랍니다.

글/댓글 작성 전 이용약관을 숙지는 의무사항입니다. 규정 미준수에 의한 책임은 온전히 작성자 본인에게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