출처 http://m.news.naver.com/read.nhn?oid=001...p;mode=LSD

http://m.news.naver.com/read.nhn?oid=001&aid=0010210570&sid1=104&mode=LSD

 

저는 둥댜오급을 처음 봤는데

A가 붙은 개량형 말고

원형은 나온지 꽤 된 것이었군요.

 

http://www.gdnews.kr/mobile/article.html?no=6162

 

 





    



  • |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Profile image 폴라리스 2018.07.15. 13:37

중국은 초대받아도 안받아도 정찰함은 꾸준히 보내는군요.

스토커가 따로 없습니다.

Profile image GoodChoi 2018.07.15. 13:53

그러게 말입니다. 옛날 어선으로 위장한 소련 첩보선들 생각도 나는군요. 

ranger88 2018.07.15. 18:30

저런 스토커는 누가 안잡아갈까요...?

정보수집이야 당연한 일이지만 그게 중국이 하는 일이라 곱게 보이지를 않네요.

Profile image GoodChoi 2018.07.15. 18:45

거의 모든 국가가 다양한 플랫폼으로 정보수집 활동을 하고 있으니 우리가 알고있는 일반적인 규범을 잘 지키는 국가라면야 저런 정보활동이 경계의 대상이고 미움의 대상은 아닐텐데

 

패권을 추구하지 않는다면서 우리나라와 동남아 국가들에게 말과 정책으로 모욕을 주고 행동으로는 타국의 영해/국토를 포함한 1,2,3 도련선을 암초를 메워 군사기지화하며 추구해나가고 있으니 국제규범을 어기는 것은 물론이고 어느 국가도 좋게 봐줄 수가 없겠죠. 

Profile image GoodChoi 2018.07.15. 18:59

왠지 거절당한 림팩 훈련을 대놓고 놀리는 것 같기도 해서 기분이 묘하네요. 권위주의 국가가 흔히 그러듯 해석의 묘를 부려서 '우리 중국이 강하니까 이런 것도 할 수 있는거다! 감히 누가 우리에게 항의를 하겠나' 이런 식과 같이 상식적으로 무례가 될 수 있는 저런 행동도 자기들 내부에서는 혹시 자부심 높일 재료가 될지도 모르죠. 그럴 수록 중국을 보는 타국의 시선들은 차가워 지겠지만요. 

물늑대 2018.07.15. 18:54

평시에, 액티브한 적대행위도 안하고 있는, 공해상에서 떠있는, 다른 나라 군함을 어떻게 잡아가겠습니까? ^^;;;

Profile image GoodChoi 2018.07.15. 19:07

냉전 땐 영해 안에 들어온 국적 미상의 잠수함을 발견하면 수상함이나 대잠헬기 등등이 폭뢰로 겁을 줘서 부상시키거나 소노부이로 쫒아낸다던가 하는 과격한 사례가 많았다는데

 

저건 공해상에 떠있지만 훈련 조롱 및 방해도 되니 전자전 훈련 및 쫒아낼 겸 역으로 저 정보함을 상대로 고출력의 방해를 걸거나 해보는 건 어떨까 싶긴한데 제가 여러가지 플랫폼에 대한 기능을 잘 알지 못하여 실현 가능성이 있는지 잘 모르겠습니다. 

Profile image KAI바라기 2018.07.15. 19:17

중국의 행보는 뭘 해도 이쁘게 보일 수가 없습니다. 특히나 국방 관련되면 더 그렇죠,.

Profile image GoodChoi 2018.07.15. 19:26

그동안 무역상대로 좋았다는 것과 세계가 중국 덕분에 싸게 제품을 구할 수 있었던 건 고마운데, 그 외엔 사실 어떤 면에서도 중국을 좋게 보긴 힘들 것 같습니다. 

 

가끔 사업하시는 분들과 술자리를 할 기회가 있는데 어떤 분들은 중국과 무역을 많이하셔서 그런건지 부분적 사례의 경우 중국의 관영언론과 비슷한 시각을 가지셔서 놀랐습니다.

 

톰 클랜시 소설 '적과 동지' 에서 일본에 포섭된 미국 사업가도 생각나고 참 씁슬했네요. 같은 사건에 대해 시야 차이가 많이나서 그런지 인지조작 또는 정보조작의 대표적 사례 아닌가 하는 생각도 듭니다. 

Profile image KAI바라기 2018.07.15. 23:37

현 시점에서 보자면 더이상 중국의 이익으로 크기는 어려울 것입니다.

대기업의 기지가 베트남으로 이동하는 현상을 보면 이는 더 잘 보일 것입니다. 이와중에 LGD는 뭐하는건지는 모르겠습니다만.

Profile image Beaumont 2018.07.15. 20:55

대국을 지향하면서 정작 하는 행동은 소국보다 못하네요. 

YoungNick 2018.07.16. 22:50

뜬금없지만 미 대변인 이름을 보고 빵터졌네요. 뭔가 하얀 강아지를 키울 것 같은 이름입니다.

밀리돔 | milidom 의 저작물은 이용약관에 의거해 이용 가능합니다. 이 라이선스의 범위 이외의 이용허락은 별도로 문의하시기 바랍니다.

글/댓글 작성 전 이용약관을 숙지는 의무사항입니다. 규정 미준수에 의한 책임은 온전히 작성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수 조회 수
공지 [필독] 사이트 서버 이전작업 진행중입니다 [7] file Mi_Dork 18.09.26. 7 984
공지 [요청] 정치적인 내용이라고 판단되면 적극적으로 어필해주십시요. 운영자 18.09.27. 5 357
13935 개인장비 탕!탕!' 전투용 총 수출해 매출 550억원...김병학 다산기공 대표 [23] 다크쉐도우 18.07.16. 1 1608
13934 공중체계 노스롭 그루먼이 일본 차기전투기 사업에 도전하고 싶다 chevrolet23 18.07.16. 0 504
13933 공중체계 영국, 6세대 전투기 프로젝트 템페스트 발표 [6] file Camo 18.07.16. 1 1890
13932 기타 文대통령, 정상회담 후 "240개 무기 사업 재검토" 진실은? [6] 점심은평양저.. 18.07.15. 5 1721
» 해상체계 림팩 초청 취소된 중국, 美하와이 현장에 정찰함 파견 [13] GoodChoi 18.07.15. 1 1575
13930 공중체계 일본이 MQ-8C 파이어 스카웃 첫 해외 도입국이 될지도 [2] 폴라리스 18.07.14. 0 1209
13929 공중체계 파키스탄, 터키와 T129 공격헬기 30대 도입 계약에 서명 [5] 폴라리스 18.07.14. 0 1322
13928 육상체계 림팩 훈련에서 NSM과 12식 대함미사일 발사 훈련 실시 [2] file 폴라리스 18.07.14. 0 1137
13927 공중체계 KC-46, 10월 첫 기체 납품을 위해 필요한 비행 시험 종료 폴라리스 18.07.14. 0 515
13926 공중체계 일본 차기 전투기 공동 개발에 해외 업체가 공식 제안 [8] Camo 18.07.14. 0 198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