출처 http://mnews.joins.com/article/22796940#home

 

 

 찾아라 드래곤 볼이네요. 드래곤 볼은 찾으면 소원이라도 들어주지..





    



  • |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ranger88 2018.07.13. 00:09

만일 찾더라도 총은 급류에 흙탕물 크리로 사용불가 수준이 되어있을텐데 그래도 찾아보는데까지 찾아보기는 해야겠죠. 

푸른늑대 2018.07.13. 10:32

X를 눌러 조의를 표하시요

Profile image KAI바라기 2018.07.13. 10:37

실탄을 지급하고 훈련한다는게 조금 어색하네요.

못찾으면 음...... 군법재판에 회부되어 실형을 살겠지요. 찾길 바랍니다.

싱글라이프 2018.07.13. 11:22

그러게요. 저도 그런생각이 들더군요.

무슨 대응훈련이길래 실탄을 휴대하고 훈련하나 싶네요.

실전같이 훈련하기 위해서 그러는진 모르겠습니다만... 언듯 이해가 안가네요.

Profile image KAI바라기 2018.07.13. 12:05

제가 군에 있을 때에는 실탄처럼 훈련하자고 행보관이 어디서 비슷한 무게의 돌덩이인지 쇳덩이인지를 구해와서 탄창(탄알집) 대신 넣고 뛰어다녔던 기억이 납니다.

단순히 카드로 대체하는게 아니라 직접 탄약창까지 가서 받아오는데 겁나 무거워서 아 전쟁나면 x된다 라는 생각을 하던 기억이 있네요.

이런 교보재를 활용하는게 맞지, 훈련에 실탄을 주고 뛰어가다가 분실이 일어나다니..... 할 말이 없네요.

Profile image whitecloud 2018.07.13. 12:51

아마 공포탄이겠죠.

 

고의가 아닌 실수인데다 본인이 물에 빠지는 과정에서 벌어진 일이라 실형은 나오지 않을겁니다.

Profile image Baccine 2018.07.13. 15:31

흠.. 물에 빠지더라도 총은 그냥 가라앉는게 보통일텐데요.

바로 회수를 못했으면 흘러 내려갔다거나 수심이 깊었을거라는 거겠고 

생각보다 생명이 위험할 수도 있었지 않았을까 하는 생각이 드네요.

 

히치하이커 2018.07.13. 15:31

다른 기사를 보면 단순 분실이나 실수가 아니라 

훈련병 1명이 하천에 빠지는 사고였던것 같습니다.

http://news1.kr/articles/?3370595

훈련 상황에 실탄이라면, 이해가 안가는 상황이지만

실형을 받거나 그러진 않았으면 하네요. 사람 안다친게 중요하죠.

밀리돔 | milidom 의 저작물은 이용약관에 의거해 이용 가능합니다. 이 라이선스의 범위 이외의 이용허락은 별도로 문의하시기 바랍니다.

글/댓글 작성 전 이용약관을 숙지는 의무사항입니다. 규정 미준수에 의한 책임은 온전히 작성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수 조회 수
공지 [경고] 댓글 등에서 혼잣말이나 상호 존중이 없는 표현이 늘어가네요. 운영자 18.02.17. 7 835
공지 최근 서버 공격으로 밀리돔 서비스 중단이 잦아지고 있습니다. [2] 운영자 18.04.28. 5 1067
13920 전략 신임 미 태평양함대 사령관이 3함대 전진 전략 폐기 폴라리스 18.07.14. 0 340
13919 기타 미군의 민감한 문건, 다크웹에서 판매 중 마요네즈덥밥 18.07.14. 0 250
13918 개인장비 미국 관세국경보호청이 새로운 9mm 권총을 물색하고 있는 중 큐벨리아 18.07.13. 0 423
13917 기타 지체상금 부담 대폭 완화를 통한 경제 활성화 추진 다크쉐도우 18.07.13. 0 207
13916 공중체계 슬로바키아, F-16V 14대 구매 [2] 패딩턴 18.07.13. 0 1107
» 육상체계 철원에서 군 훈련 중 K2 소총·실탄 30발 하천 분실 [8] 불태 18.07.12. 0 829
13914 기타 [이일우의 밀리터리 talk] 日, 최강 전자전기 그라울러 도입하나? [1] chevrolet23 18.07.12. 0 844
13913 공중체계 송 장관 “철매-Ⅱ 물량축소 아니지만 신무기 갈아탈 수도” [47] 마요네즈덥밥 18.07.12. 0 2706
13912 육상체계 韓, 북미 막힌 곳 뚫는다…종전선언 조율·비핵화 로드맵 조언 [2] 마요네즈덥밥 18.07.12. 0 541
13911 공중체계 육군 헬기 조종사, 구조시스템 없어 헬기 추락 시 이탈해도 생존 어려워 [7] 마요네즈덥밥 18.07.12. 0 105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