출처 http://www.ytn.co.kr/_ln/0104_201807090552225104

美 내부 거세지는 회의론… "한미훈련 재개" 압박 커져 http://www.fnnews.com/news/201807091730587144

미 하원 의원들 “북한 미국 속이려 해…행정부 관리 출석 청문회 개최해야” https://www.voakorea.com/a/4471264.html

北 비핵화 성과 안나오자 美 공화 의원들 '한미훈련' 잇단 거론 http://news.sbs.co.kr/news/endPage.do?news_id=N1004838085

북한 강경 태도 ‘한미 훈련’ 재거론…’중국 배후론’도  http://www.yonhapnewstv.co.kr/MYH20180709005200038/

 

 

 

 





    



  • |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Profile image KAI바라기 2018.07.10. 00:55

이렇게 되면 평소보가 강한 강도의 한미연합훈련과 B-1, B-2,B 52다 끌고 와야 됩니다.

연말까지 이런 상태라면 비질런트에이스가 기대되는군요.

Profile image 마요네즈덥밥 2018.07.10. 09:05

 한미양국이 연합훈련 중단에 동의했다는 점에서도 그렇고 미북협상 남북고위급 대화가 오가는 가운데 단기간내 훈련이.재개가 되기는 어려울겁니다.훈련 재개자체가 남북,북미 정상회담 및 고위급 협상 실패시 플랜b를 의미하는 압박수단이된다는 의미니까요.

Profile image KAI바라기 2018.07.10. 10:45

가강 가까운 카드는 비질런트에이스가 될 확률이 높겠네요. 아직 취소도 안했고 12월이니 지켜볼 시간도 있네요.

Profile image 마요네즈덥밥 2018.07.10. 17:23

 내년 을지 프리덤가디언 훈련조차 어떻게될지도 모르는것이라서요. 개인적으로는 사용하지 않을것이라고 봅니다.

Profile image ssn688 2018.07.10. 11:58

북한을 보고서 베트남을 봐~ 너도 잘 살 수 있어~라고 하는 건, 북한이 뭘 원하는지를 파악 못한다는 얘기밖에 안되죠. 아니면 알면서도 (들어줄 수가 없으니)외면하고 딴소리 하는 것이거나. :-)

Profile image 마요네즈덥밥 2018.07.10. 13:00

북괴가 원하는것과 미국과 한국 동맹국이.원하는것은 차이가 있죠.

북괴가 한반도 비핵화를 강조하고 과거 미국과 과거 한국정부가 북 비핵화에 cvid를 내건것은

목표와 지향점이 다르기.때문임니다.

 

구체적으로 따지자면 북과의 한반도 비핵화주장을 과거와 현재 나열해 보면

종전 평화협정으로  주한미군 또는 un사 철수해체 주한 전술핵무기를 빼라는 요구에서부터  한미연합훈련 반대군축협상이 있었고

최근에는 평화협정 종전선언 체결과 확장억제로 대표되는 전략무기 반입훈련반대 한미연합훈련 반대 군축협상이 9있습니다

 

 협상에 있어서 북괴의 진전된 비핵화 의지를 구체적으로 합의 도출한지 못한채

북의 요구 평화협정 종전선언 군축협상을 들어줘야하는지도 의문이기도 하구요.

 

이미 미국은 전략무기한반도 배치및 한미훈련중지 미북정상회담이라는 선물보따리를 내주었고

북한이 미국의 요구에 답을 할차례였습니다.

밀리돔 | milidom 의 저작물은 이용약관에 의거해 이용 가능합니다. 이 라이선스의 범위 이외의 이용허락은 별도로 문의하시기 바랍니다.

글/댓글 작성 전 이용약관을 숙지는 의무사항입니다. 규정 미준수에 의한 책임은 온전히 작성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수 조회 수
공지 주의나 경고 받은후 어물쩍 넘어가려분 들에게 경고합니다. 운영자 18.11.24. 4 495
공지 [필독] 사이트 서버 이전작업 진행중입니다 [7] file Mi_Dork 18.09.26. 8 1206
13887 공중체계 뉴질랜드, P-8A 4대 도입하기로 [5] file 패딩턴 18.07.10. 0 877
13886 기타 국방부 "해병대2사단 등 후방 철수 4단계 군축방안 검토한 적 없어" [2] RailranoCream 18.07.10. 3 743
» 기타 '빈손' 폼페이오, 北에 베트남 모델 제시...의회, '한미훈련 재개' 압박 [6] 마요네즈덥밥 18.07.09. 1 853
13884 공중체계 인도, 러시아와의 FGFA 프로젝트 진행 재검토 폴라리스 18.07.09. 0 628
13883 해상체계 중국 해상안전기구 CMS, 첫 1만톤급 경비함 건조중 폴라리스 18.07.09. 0 610
13882 육상체계 카타르, 사우디의 경고에도 불구하고 러시아와 S-400 대공 미사일 논의중이나 결론은 못내려 [3] 폴라리스 18.07.09. 0 904
13881 육상체계 벨라루스군, 군사 퍼레이드에서 신형 무장 로봇 Centaur 공개 file 폴라리스 18.07.09. 0 605
13880 해상체계 핀란드 해군, 가브리엘 대함미사일 도입 [1] 폴라리스 18.07.09. 0 761
13879 육상체계 현대로템, 지뢰제거용 장애물개척전차 전투용 적합 판정 획득(보도자료) [2] whitecloud 18.07.09. 0 759
13878 육상체계 K-9砲부대 · 기계화부대 전방서 빼면 수도권 안보 치명타 [12] 불태 18.07.09. 0 157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