출처 http://www.defenseworld.net/news/19724/B...ViDQ7puKM8
fierycros_1498820464.jpg

 

경쟁이 치열한 스프레틀리 군도의 페리 Cross, 수비 그리고 미스치프 환초에 위치한 중국의 세 전초기지가 이동식 미사일 발사대를 비롯한 군사 자산 배치가 가까워졌다.

AFP가 국제해사투명성기구(Asia Maritime Transparency Initiative)의 위성사진 분석을 인용하여 베이징의 스프레틀리 군도의 페리 Cross 환초기지는 12개의 강화 쉘터를 가졌고, 2월에 미사일 발사대를 넣을 수 있도록 접이식 지붕을 가진 네개가 더 지어졌다고 보도했다.

페리 Cross, 수비 그리고 미스치프 환초 기지들에서 중국은 각 기지에 여러개의 레이더 타워를 비롯하여 통신과 레이더 시설을 확장하고 있다.

그리고 네개의 환초마다 "아주 큰 지하 시설" 건설이 새롭게 진행중이며,  AMTI는 탄약과 다른 필수 용품을 수용할 수 있는 창고로 보인다고 밝혔다.

AMTI는 "빅3 섬에 대한 군과 이중용도 기반 기설의 중요한 건설은 해군, 항공, 레이더와 방어 시설의 대부분이었고, AMTI가 거의 2년동안 추적하는 동안 완성되었다."고 밝혔다.

"베이징은 언제든지 스프레틀리 군도에 전투기와 이동식 미사일 발사대를 포함한 군사 자산을 배치할 수 있다."

워싱턴에 있는 CSIS의 일부인 AMTI는 세개 섬의 공군기지, 그리고 파라셀 군도의 우디섬의 네번째 기지로 남중국해 거의 모든 곳에서 중국군용기의 운용이 가능하게 되었다고 밝혔다.

12월 AMTI는 대형 대공포와 다른 방어 시스템이 섬에 설치되었다고 밝혔다.

중국은 대만, 필리핀, 브루나이, 말레이시아, 그리고 베트남의 부분적 반대에도 불구하고 남중국해 대부분에 대한 영유권을 주장하고 있다.

(이하 생략)




    



  • |
  • |
  1. fierycros_1498820464.jpg (File Size:244.0KB/Download:5)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주님한놈더갑니다 2017.07.02. 18:48

우리도 이어도에 공구리를 부을때가 됐군요. 일본도 중궈도 하는데 우리도 못할것 없습니다. 공구리 붓고 사드든 어쇼어든 때려박아 넣고 현무시리즈 깔아놓고 중궈새끼들 서해/남해에 얼씬 못하게 해야죠

Profile image 마요네즈덥밥 2017.07.02. 21:32

 이어도는 아예 수중암초수준입니다.가거초와 비슷하죠.

Profile image Caballero 2017.07.05. 10:48

공구리 부어도 '영토'로 인정 받지 못하는데, 거기에 돈과 시간을 낭비할 바에 다른데에 투자하는 것이 국익에 더 보탬이 됩니다.

밀리돔 | milidom 의 저작물은 이용약관에 의거해 이용 가능합니다.

이 라이선스의 범위 이외의 이용허락은 별도로 문의하시기 바랍니다.

글/댓글 작성 전 이용약관을 숙지는 의무사항입니다. 규정 미준수에 의한 책임은 온전히 작성자 본인에게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