출처 https://www.defenseworld.net/news/29574/...J_nonlxeHs

featured-_1621057982.jpg

 

지상에 있는 병사들이 이제 테블릿을 사용하여 MQ-1C 그레이 이글 무인기가 수행하는 공습을 통제할 수 있다.

 

14일 GA-ASI는 애리조나주 유마 시험장에서 회사가 자금을 지원하는 기술 시연에서 지상군에 대한 향상된 상황인식 및 타겟팅 기능을 시연했다고 밝혔다.

 

이번 시연은 JTAC(Joint Terminal Attack Controller)가 GE-ER(Gray Eagle Extended Range) UAS의 EO/IR 센서를 제어하고 일련의 표적들에게 신속하게 직사 또는 간접사를 요청했다.

 

JTAC는 Android Team Awareness Kit (ATAK)와 TrellisWare TW-950 TSM Shadow Radio를 사용하여 GE-ER 영상, 항공기 위치, 그리고 센서 필드를 볼수 있게 되었다. GE-ER의 오픈 아키텍처를 활용하여, JTAC는 포병 지원을 요청하는 디지털 화력 요청을 보낼 수 있고, 몇개의 버튼을 눌러 근접항공지원(CAS)를 위한 디지털 9-line을 보낼 수 있다. 

 

다영역 작전을 위해 구성된 GE-ER은 JTAC가 GE-ER 운용자의 명령 없이 요청한 센서 데이터를 처리하기 위해 비행 경로를 자율적으로 다시 설정했다.

 

이 시연은 2019년 11월 시작된 일련의 시연중 또 다른 단계다.

 

새롭게 개발된 기술의 사용은 음성통신에 비해 상황인식이 크게 향상되었음을 나타낸다. 이 기술은 효용성을 향상시키고 지연 시간을 줄여 부가적 피해 위험을 줄였다. 또한, ATAK 테블릿에서 GE-ER의 센서 방향을 지시하는 JTAC 기능은 man-in-the-loop 오류를 줄이고 타겟팅 속도를 높인다. 이런 발전은 현재와 미래의 무력 충돌에 있어 전장에서 병사들의 위험을 줄이는 중요한 요소다.

 






  • |
  • |
  1. featured-_1621057982.jpg (File Size:60.5KB/Download:1)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미키맨틀 2021.05.16. 02:17

 전장의 병사의 정찰과 장거리사정탄이 결합된 M1299가 엄청난 위력을 발휘하겠네요.

이런 시스템은 한국군도 꼭 도입했으면 합니다.

밀리돔 | milidom 의 저작물은 이용약관에 의거해 이용 가능합니다.

이 라이선스의 범위 이외의 이용허락은 별도로 문의하시기 바랍니다.

글/댓글 작성 전 이용약관을 숙지는 의무사항입니다. 규정 미준수에 의한 책임은 온전히 작성자 본인에게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