밀리터리 관련 토론 게시물이 올라오는 게시판입니다.
  • 목록
  • 아래로
  • 위로
  • 검색

KF-X KF-X 개발계획 확정: 120기 양산, 쌍발, 개발비 8조 5000억원, 전력화 2025년

Mi_Dork Mi_Dork
2343 2 45

쌍발 엔진 설계 채택, 전력화 시기 2025년, 양산 수량 120기, 개발비 8조 5000억원


쌍발로 사업 추진하기로 결론이 났으니 좋은 결과가 있길 바랍니다.


그나저나 개발비 8조 5000억원이라니. 결국 2조 6000억 -> 5억 -> 6조 5000억 -> 8조 5000억...

뭐 개발 비용의 현실화야 피할 수 없는 현실이지만 지금까지 오피니언 리더분들이 주장하던 몇몇 6조 5000억 개발 당위론은 군에서도 그닥 동감은 안했나보네요. 오히려 KISTEP, KIDA 쪽 추정치랑 가까운 게 (안습)


http://www.mt.co.kr/view/mtview.php?type=1&no=2014071813484652644&outlink=1

http://www.newsis.com/ar_detail/view.html?ar_id=NISX20140718_0013055777&cID=10304&pID=10300







신고

댓글 45

댓글 쓰기
영재 14.07.17. 23:58
사업을한다하니 성공적으로 나왔으면합니다
profile image
chevrolet23 14.07.18. 00:01
전력공백이 두려워 리스, 타 기종의 도입 등 예기가 나왔었는데 사업을 한다니 나중에 성공적으로 나왔으면 하네요
profile image
폴라리스 14.07.18. 00:26
chevrolet23
리스 등의 이야기는 KFX와 FX가 예정대로 추진되더라도 KFX의 의미있는 수량이 배치될 2030년대 이전까지를 대상으로 하고 있습니다.
eceshim 14.07.18. 00:42
chevrolet23
지금부터 2030년까지는 전투기 수량이 부족하니 그때를 메꿔줄 전투리를 리스한다 뭐 이런 이야기죠
profile image
폴라리스 14.07.18. 00:44
chevrolet23

조선일보 기사에 보시면. http://news.chosun.com/site/data/html_dir/2014/07/18/2014071802169.html?Dep0=twitter
전력화 시가 조정에 따른 전력공백 대책에 대해서는 "개발기간 연장에 따라 전투기 운영대수는 감소하지만 차기전투기(F-X)와 공중급유기(KC-X) 적기 도입, 전투기 성능개량 및 정비 관리 등의 가동률 향상을 통해 작전효율성을 늘려 전력공백을 최소화하겠다"고 말했다.

하지만 군이 제시한 전력공백 최소화 방안이 부족하다는 지적이 있어 문제로 거론된다. 당초 국방연구원은 2019년에는 적정 전투기 규모(430대) 보다 100대 가량 부족할 것이라는 연구결과를 내놨었다.

결국 한국형 전투기 사업이 2025년 전력화될 것으로 보이는 만큼 이에 대한 구체적인 해결책은 미진한 상태다. 합참조차 뚜렷한 대책을 내놓지 못하고 있다.

이에 대해 신익현 합참 전력3처장은 "(KF-X 전력화 시기가 늦춰져) 전투기 대수는 줄어들게 된다. 2016년부터 10년간 많은 전투기들이 부족하다"면서도 "기존 전투기의 성능을 개량해서 전투기 능력이 확장되고 공중급유기 적기 추진이나 한미 연합 공중전력 보강 협조를 지속해서 전력공백을 막아나가겠다. (이런 정도 외에) 추가적인 전력 확보 방안은 검토하고 있지 않다"고 말했다.

라는 부분에서 모자라는 수량에 대한 이야기가 리스니 임대니 중고 도입이니 하는 것이라는 겁니다. 그래프로 본다면 이런 상황입니다.

profile image
chevrolet23 14.07.18. 02:04
폴라리스
그래서 kfx를 하겠다는 이야기 아닌가요?
eceshim 14.07.18. 02:07
chevrolet23
근데 의미 있는 숫자가 될려면 2030년은 되야 된다는거죠. 당장 앞으로 5년 뒤면 전투기 부족이 가시화 되니까 KFX개발 기간 + 양산기간 까지 포함하는 약한 15년간 메꿔줄 땜빵용을 리스해야 한다 그런거죠.
profile image
폴라리스 14.07.18. 02:28
chevrolet23
KFX가 어느정도 양산되는 2030년까지는 최대 100대가 비는거에 대해서 대책이 그저 있는거 빡세게 돌린다 외에는 없지요
eceshim 14.07.18. 00:31
남은 F-X 사업비 및 F-15k 현대화 개량겸 해서 F-15SA와 SA 업그레이드 키트 도입은 어떤가요?
영재 14.07.18. 00:32
eceshim
저도그런식으로 사업을 벌였으면하는데 어찌될련지는 지켜봐야겟죠
profile image
minki 14.07.18. 04:57
eceshim
남는 F-X 사업비라.....그런게 있을까요? ^^
eceshim 14.07.18. 07:42
minki
FX-3차때 돈을 다 가져다 쓴게 아니니까요.
profile image
폴라리스 14.07.18. 08:45
eceshim
모자란 20대를 위한 FX 4차도 생각하고, 늘어난 KF-X 사업비도 .........
eceshim 14.07.18. 09:20
폴라리스
뭐 어떻해든 하겟죠. 옆에서 치맥 놓고 먹으면서 구경하면 될것 같습니다.
Zenos 14.07.18. 01:47

머리로는 극렬히 반대하지만, 가슴으로는 매우 감복한 상태입니다. F/A-18A/C 정도의 물리적 성능에 APG-79급의 레이다를 장착한 국산 전투기라면 대성공일겁니다. 그리고 최소한의 성능을 위해서 국산화율은 일정 부분 포기해야한다고 생각합니다.


그리고, 3조 2천억원에 20대의 전투기를 도입하는 사업은, 일정상 수퍼호넷과 타이푼은 신규 기체 도입이 불가능할 것으로 보입니다. 사실상 F-35  20대 추가 도입이라고 보는 게 맞을 것 같습니다. 

profile image
chevrolet23 14.07.18. 02:04
Zenos
저도 그렇게 생각합니다. 개인적인 생각이지만 나중에 ea-18g와 같은 전자전기도 획득했으면 좋겠네요....
eceshim 14.07.18. 02:07
그런데 TAC는 누구와 한답니까? 록마? 보잉? 에어버스? 사브?
profile image
폴라리스 14.07.18. 02:29
eceshim
FX와 KFX가 연계되므로 록마가 됩니다
profile image
chevrolet23 14.07.18. 03:35
폴라리스
록마가 여러모로 잘 도와주었으면 하네요.
profile image
폴라리스 14.07.18. 03:41
chevrolet23
우리가 요구하는 기술중에는 미국 정부/의회의 허가가 있어야 하는 것들이 있어서 과연 쉽게 될런지는......-_-
profile image
chevrolet23 14.07.18. 05:24
폴라리스
비단 미국뿐만 아니라 유럽도 기술이전에 난색해서...
엑사일런 14.07.18. 04:16
AMARC에 치장되어 있는 조기 퇴역한 F-15C/D를 보잉이 미 공군에 제안했던 Golden Eagle Upgrade Program(당시 제안단가가 $60M) 적용해서 20~60기 정도 도입하면 기체 내구시간이 최소 6000시간은 나올 테니 대략 2030년까지 전력공백 메워줄 용도로는 적절할 듯싶습니다만.
F-35 프로그램 지키느라 조기 퇴역한 제법 상태 좋은 F-15가 AMARC database에 많던데요.
미 공군이 F-15C 운영에 쓰는 비행시간당 비용 보면 오히려 F-15e에 비해 적던데, 그 정도면 F-4 퇴역하고 비는 공백 메꿀 정도는 되지 않을까요?
eceshim 14.07.18. 07:51
엑사일런
글쎄요 공중우세로 주로 쓰이는 C/D형인데 대지상타격은 E형까지 가서야 부여가 됬으니까 다목적으로 쓰기에는 좀 부족하지 않나 싶습니다.
지금 생산중인 f-15SA형을 사우디랑 같이 공동주문해서 좀 싸게 만들고 기존 슬램이글 도입분을 SA 업그레이드 키트를 적용하는게 좋은 것 같습니다.
일단 사우디 공군에서 신규 발주 86대 기보유 70대 도합 150대 부품이 이미 있기 때문에 장기 사용도 적절하구요
미공군도 기존 E형에 SA 키트 적용을 고려중이구요.
profile image
Aeropia 14.07.18. 10:25
eceshim
일단 공군이 앞으로 전력화를 희망하는 전투기는 F-15나 F/A-18 계열은 아닙니다.
이유는 유지비용 때문입니다.

민간에서 이런저런 좋은 아이디어를 계속 제시하고 있지만...
공군에서는 거의 모든 예산을 F-X와 KF-X에 올인 해야하는 상황에서
운용/유지비용이 과도하게 소요되는 F-15급 전투기 추가 도입은 매우 부정적인 시각을 갖고 있습니다.

20대 사회 초년생이 무리하게 수입차를 장만했는데
자동차 관리비(소모품 교체 비용)를 감당 못해 주차장에 세워두는 것과 비슷한 상황이라 보시면 됩니다.
eceshim 14.07.18. 10:30
Aeropia

음 그렇군요 그렇다고 FA-50 추가 생산은 성능이 어정쩡하니 오히려 독이 되고
그렇다면 서방권에서 제일 무난한 그리펜 NG 리스가 적당 하겟네요.

유파 유지비는 f-15를 넘어 f-22급을 넘보고 있으니 애시당초 장바구니 목록에서 빠지겠네요.

Aeropia님 일부에서는 TAC로 에어버스를 고려하고 있다라는 썰도 있던데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profile image
Aeropia 14.07.18. 11:02
eceshim
일단 그리펜NG는 공군에서 "우리가 아무리 망했다고 해도 그건 앙돼!!!" 분위기라 어렵지 않을까 생각하고 있습니다.
하지만 혹시 또 모르지요.
대통령께서 스웨덴 국빈방문 후 외교적 성과의 하나로 룰루랄라 들고 오신다면 또 모를까요?
(여담이지만 노태우 대통령 당시 영국 국빈방문 이후 고등훈련기로 T-59 (Hawk Mk.67)가 선정된 사례도 있습니다)

일단 개인적으로 리스 카드도 차선책 중 하나로 고려해 볼만하다고 생각하지만
기재부 설득에 실패한 공군 입장에서는 추가예산 확보 문제 때문에 사실상 포기한 것으로 보입니다.
유로파이터 역시 이러한 국내 상황을 감안해 더 이상 리스 문제는 언급하지 않고 있습니다.

TAC 문제는 참 어렵습니다.
우리가 원하는 10%의 핵심 기술과 해외에서 이전 받을 수 있는 기술과의 격차가 너무 크다고 생각합니다.
때문에 미국을 어떻게 설득하느냐가 관건일 듯 하구요

참 어려운 문제 입니다만
설득이 안된다면 협박이라도 해야 되지 않나 생각하고 있습니다.
유로파이터 20대 도입+기술이전 역시 이러한 맥락에서 봐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에어버스 밀리터리의 경우 KF-X에 관심이 많습니다.
어떠한 형태로든 참여하고 싶어하고, 사업이 성공할 경우 그 열매를 함께 나누고 싶어 합니다.
다만 최첨단 기술을 아무 제약 없이 제공할 수는 없으므로...
유로파이터 20대 +α 도입이라는 카드를 만지작 거리고 있지요.

참고로 KF-X를 양산하게 될 국내 모 업체가 최근 유럽의 모 업체와 적극적으로 만남을 갖고 있는 것은 사실입니다.
profile image
chevrolet23 14.07.18. 17:05
Aeropia
리스건은 가능성 없는 얘기겠고 헌데 유지비라면 오히려 F-15계열이 더 현명한 선택이지 않을까요?
profile image
chevrolet23 14.07.19. 10:40
Aeropia
음?! F-35는 공군이 원한 거 아닌가요?
profile image
Aeropia 14.07.22. 01:40
chevrolet23
정확히 말하면 공군 일부가 원한게 맞습니다. ^^;;;
F-35 도입 지지파와 반대파의 병과나 배경을 살펴 보시는 것도 흥미로울 듯 합니다.
profile image
minki 14.07.18. 11:07
eceshim
유지비 어쩌고 하고...35 도입 관련 해서 생각 하면....16 밖에는.....
profile image
Aeropia 14.07.19. 06:29
minki
그런데 또 공군에서는 더 이상의 단발기 도입은 없다고 주장하고 있지요... ^^;;;
profile image
폴라리스 14.07.19. 06:50
Aeropia
FX 4차때 F-35 20대 사오면 60대 완편을 위한 조치다! 라고 하겠죠 ㅎㅎ
profile image
Aeropia 14.07.22. 01:30
폴라리스
사실 공군의 입장이란게 그 때 그때 달라서 말이죠... (먼산)
캬오스토리 14.07.18. 05:59
kfx는 해도 걱정, 안해도 걱정...
그저 다 잘되길 바랄수 밖에...
논리 보다는 기도하는 마음으로.... ^^
권한이 없습니다. 로그인
에디터 모드

신고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신고하시겠습니까?

댓글 삭제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삭제하시겠습니까?

첨부 0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UI 개편 안내 (추가 : 2022-03-02) 16 Mi_Dork 22.02.26.22:03 0 3301
공지 [12차, 2022-02-26] 밀리돔 후원 요청 24 운영자 14.01.24.20:42 +12 27005
840 전략
normal
백선호 15.06.17.09:42 +2 2060
839 육상체계
file
unmp07 15.05.04.11:04 +2 1643
838 해상체계
normal
폴라리스 15.03.17.01:56 +2 2677
837 육상체계
normal
yukim 15.03.09.17:05 +2 3150
836 육상체계
file
unmp07 15.03.05.20:47 +2 1436
835 공중체계
normal
폴라리스 15.02.21.03:30 +2 1689
834 육상체계
image
eceshim 15.02.13.05:01 +2 1389
833 해상체계
image
폴라리스 15.02.08.04:59 +2 1582
832 육상체계
normal
암호 15.01.28.05:48 +2 1349
831 육상체계
image
unmp07 15.01.20.05:01 +2 4299
830 육상체계
image
unmp07 15.01.10.01:40 +2 2122
829 공중체계
image
Sheldon 15.01.05.19:19 +2 1196
828 공중체계
image
Sheldon 15.01.07.19:56 +2 1183
827 전략
normal
eceshim 14.09.01.09:21 +2 3633
826 기타
normal
caspartina 14.08.26.08:22 +2 2501
KF-X
normal
Mi_Dork 14.07.17.23:04 +2 2343
824 기타
normal
폴라리스 14.07.15.04:28 +2 2533
823 KF-X
image
김민석(maxi) 14.07.13.06:02 +2 2808
822 공중체계
image
백선호 14.04.15.16:18 +2 1845
821 공중체계
image
백선호 14.04.10.16:41 +2 2560

밀리돔 | milidom 의 저작물은 다음의 사이트 이용 약관 에 의거해 이용 가능합니다.
이 라이선스의 범위 이외의 이용허락은 운영진에게 문의 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