밀리터리 관련 토론 게시물이 올라오는 게시판입니다.
  • 목록
  • 아래로
  • 위로
  • 검색

공중체계 프랑스의 MRTT 두 버전 도입으로 본 공중급유기 사업에서 MRTT의 추가 비용 가능성?

폴라리스 폴라리스
19563 0 7 3

프랑스 공군이 에어버스에 330 MRTT에 카고도어를 문의했다고 합니다. 그러다가 자금 문제로 초기 인도분에는 카고도어 없이 받는다는군요.

 

찾아보니 기본 형상에는 없나 봅니다.

 

 

a330mrtt.jpg

 

yourfile.gif

영국 공군의 Voyager 급유기인데 보시면 승객용 도어만 보입니다.

 

그런데 에어버스는 카고 도어를 제안은 하고 있더군요.

 

7001809492_4b793ee835.jpg

 

그리고 독일이 도입한 A310 MRTT 도 카고도어를 채택했습니다.

 

 

 

 

 

이런 상황을 볼때 기본형 가격 외에 승객실 화물 도어를 요구할 경우에 비용이 또 문제가 될 가능성이 커 보입니다.

KC-46A는 기본인지 확인하지 못했는데, 현재 CG 상으로는 있는거 같습니다.

 

 

작은 부분이겠지만 이런 것도 미리 고려하지 않았다간 추가비용을 요구할 가능성이 있으니 미리 대비할 것을 방사청에 부탁드립니다. (여기를 본다면 -_-)

 






신고

댓글 7

댓글 쓰기
profile image
TRENT 14.02.21. 22:10
페가수스는 라인에서 제작이 완료되면, 물리적 개조과정이 필요치 않습니다^^다소 긴 댓글은 다른 글에 댓글 달았습니다^^
profile image
폴라리스 작성자 14.02.21. 22:12
TRENT
넵 달아주신 글 잘 봤습니다. 가뜩이나 쪼들리는 예산에서 고려해야할 부분이라 일종의 테클을 걸어봤습니다. ㅎㅎ

에어버스! 나도 유럽 보내줘! 라고 ㅎㅎ
profile image
TRENT 14.02.21. 22:29
폴라리스
제가 알기로는^^방사청은 모든 변수를 찾아내 RPF 에 정확히 명기해서 대비하는 것으로 압니다...

다만, 다만, 획득의지가 (터지기 일보직전까지 참다 힘들게 볼일보고 나니 다소 살것같은 그런 심뽀처럼^^) 이제 겨우 몇개월 지났다고, 성급히 필요하다 하다, 숨 좀 돌려보니 앞에 치워야 할 덩어리 (님겨놓은 덩어리 2개) 가 떡하니 발 앞에 있으니...또다시 그것부터 치우자...하는 그런 분위기가 솔솔 피어오릅니다^^
3차 FX, KFX

과연 이들 2 덩어리보다 공중급유기 사업이 우선순위에 올라설수 있을지?

그래서...2013년 12월 31일까지 3차 FX 는 욕을 얻어 먹더라도...F-35A 를 모든 절차를 무시하고 산다고 선언하고, 우선협상하자고 테이블에 앉히는...그런 혁명적(?) 결정을 그때 했었어야 합니다^^
profile image
Aeropia 14.03.19. 11:14
TRENT
너무 잘 아시겠지만 이미 정부에서 LM에 면죄부(?)를 쥐어 줬기 때문에...
이제는 역사 속으로 사라져 버린 F-X 3차 사업과 관련된 '신의 한 수?'는 훗날 두고두고 욕을 먹을 것 같습니다.
캬오스토리 14.02.22. 02:26
비용문제로 또 최소 옵션만 넣고 사는건 아닌지... ㅜ.ㅜ
profile image
ssn688 14.02.24. 01:03

그런데 "카고도어가 있다/없다"를 말할 때 어느 쪽인지를 상세히 구별할 필요가 있겠습니다. 어차피 A330은 위/아래 2개 층 데크인 기체이고, A330-200 여객기조차 화물용으로 쓰는 아래 데크에는 카고도어가 있습니다. 당장 메인 화면에 보이는 영국 공군 Voyager MRTT 왼쪽면 사진에도 기수쪽 아래 데크에 카고도어가 있죠. 하긴 아래 데크만 쓰면 군용파레트 8개+LD3 컨테이너 3개가 한계이니, "최대 26개까지의 파레트 적재"란 근사한 스펙하고는 거리가 한참 멀죠. KC-46이야 원래 1데크이니 이것저것 따질 필요가 없겠고('주유소' 기능 포기하면 파레트 max 18개)...
과연 프랑스건 관련한 기사에서 언급한 카고도어는 위와 아래 중 어느쪽을 지칭했던 걸까요. 상식적으로 생각하면, 아래쪽 도어마저 뺐다면 아무리 예산난이라도 미친 짓이겠지만요.
업체야 비용 생각해서 싼 것부터 비싼 것까지 다양한 옵션을 준비할 필요가 있고, 소요군은 장기적 안목으로 잘 생각해서 ROC 짤 필요가 있겠죠. 본부는 본부답게 특정 군종에 치우친 생각을 하지 말고 엄한 갠세이를 놓지 말아야겠고...

profile image
폴라리스 작성자 14.02.24. 01:15
ssn688
기사에 언급된 카고 도어는 여객실의 카고 도어입니다. 토론방에 제가 올려놓은 글에 독일공군 A310 MRTT가 객실 카고도어를 연 사진이 있습니다. 더불어서 그 굴에 TRENT님이 A330 MRTT의 카고 도어 설치에 대해서 잘 설명해주셨습니다.
권한이 없습니다. 로그인
에디터 모드

신고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신고하시겠습니까?

댓글 삭제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삭제하시겠습니까?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밀리돔 활동에서 지켜야할 몇가지! 2 운영자 18.07.26.12:08 +6 12117
공지 정치발언 금지 원칙 잘 지켜주십시요. 6 운영자 17.07.23.00:06 +5 1501
48 공중체계
file
eceshim 15.02.08.22:15 0 2826
47 공중체계
image
Sheldon 15.01.07.19:56 +2 1211
46 공중체계
image
Sheldon 15.01.05.19:19 +2 1204
45 공중체계
image
백선호 14.09.12.08:05 +1 2159
44 공중체계
image
minki 14.07.18.10:22 +1 3163
43 공중체계
normal
Mi_Dork 14.07.17.05:12 +1 1872
42 공중체계
normal
Mi_Dork 14.07.17.05:07 0 1662
41 공중체계
normal
Mi_Dork 14.07.17.05:03 0 2241
40 공중체계
normal
CCaRBiNG 14.06.10.20:33 +3 2193
39 공중체계
image
김민석(maxi) 14.05.07.02:02 +1 1526
38 공중체계
normal
minki 14.05.05.15:33 +1 2709
37 공중체계
image
폴라리스 14.04.26.06:24 +3 2575
36 공중체계
image
백선호 14.04.23.07:37 +4 2017
35 공중체계
image
백선호 14.04.15.16:18 +2 1849
34 공중체계
image
백선호 14.04.10.16:41 +2 2561
33 공중체계
normal
minki 14.04.08.19:20 +1 1859
32 공중체계
image
Mi_Dork 14.03.24.20:42 +4 3811
31 공중체계
normal
minki 14.02.22.19:11 +1 16869
공중체계
image
폴라리스 14.02.21.21:44 0 19563
29 공중체계
image
김민석(maxi) 14.02.17.21:41 +1 17997

밀리돔 | milidom 의 저작물은 다음의 사이트 이용 약관 에 의거해 이용 가능합니다.
이 라이선스의 범위 이외의 이용허락은 운영진에게 문의 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