밀리터리 관련 토론 게시물이 올라오는 게시판입니다.
전략

일본 자위대의 인력 재배치 및 전면 무인화에 대하여.

제너럴마스터 제너럴마스터 1207

0

29

1673007375.jpg

1673007375 (1).jpg

 

자료 출처 : https://m.dcinside.com/board/military_anime/279380

 

일본은 우리나라보다 먼저 저출산 문제를 겪고있고 민간의 일손부족으로 인한 취업 문제때문에 구직자들이 자위대를 외면하는 경향이 계속 되고 있습니다. 하지만 중국의 위협은 가시화 되다 못해 기정 사실이 되었고 이에 대응하기 위해 방위성은 인력 재배치 및 전면 무인화를하게 되었습니다.

 

현재 자위대 인력 재배치 중에 제일 핫한게 공격 및 정찰헬기를 무인기로 바꾼다는건데 일단 OH-1은 기존에 쓰던 무인정찰기를 대량 도입하는 방향으로 선회해서 퇴역, AH-1과 AH-64DJ는 공격 무인기로 순차적으로 대체 할겁니다. 일단 그 후보군은 모하비 무인기와 V-247인데 당장 대체가 필요한 AH-1은 모하비로 대체할것 같고 AH-64DJ의 경우는 전 기체가 롱보우 레이더를 다는지라 난세이제도나 홋카이도에 배치했다가 V-247 개발이 완료되는 시점에서 전환할것 같습니다.

 

https://www.ga-asi.com/remotely-piloted-aircraft/mojave

 

제너럴 아토믹스의 모하비 무인기는 MQ-1C와 MQ-9를 대체하는 신형 무인기로 헬파이어 16발 장착이 가능해서 당장 노후화된 AH-1 대체가 가능합니다.

 

V-247-Vigilant-Navy-Missile.jpg

 

https://www.thedrive.com/the-war-zone/v-247-tiltrotor-drone-downsized-to-maritime-strike-for-navy-warships

 

V-247 무인기의 경우도 마찬가지라 헬파이어 16발에  NSM대함 미사일 2발 장착이 가능하고 물자운반이나 정찰용으로 써먹을 수 있는 다용도 무인기인데다 미육군 FVL사업에서 승리한 V-280기반인지라 미해병대도 도입을 고려하는 기종입니다. 미해병대가 이걸 도입하면 일본도 이걸 도입할 확률이 높습니다.

 

해상자위대의 구형 호위함, 훈련함, 소해함등의 전력을 퇴역시키고 그 자리를 모가미급과 모가미급에 탑재된 소해 로봇으로 메꾼다고 합니다. 이제 소해도 무인화+항공화가 대세라 모가미급에 달린 UUV가 그 자리를 차지할겁니다.

 

항공자위대의 U-125A는 조종사들에게 신형 구난 신호기를 지급해서 고정익기가 아닌 기존 구난 헬기로도 쉽게 찾고 신속한 구조가 가능하도록 할 예정이라 퇴역시키고 U-36A는 민간 회사에 훈련을 위탁한다고 합니다. 20mm발칸포와 RF-4DJ의 경우는 둘다 노후화 및 진부화로 퇴역한다고합니다.

 

육상자위대의 경우는 공격헬기 퇴역처럼 포병 구성도 새로 하는데 203mm 자주포는 올해까지 전면퇴역, M270 MLRS도 2029년까지 폐지합니다. 대신 그 자리를 12식 지대함 미사일 포대와 12식 기반 스텔스 순항미사일 포대, 최근 개발중인 도서방위용 극초음속 미사일로 그 자리를 메꾼다고 합니다.

 

제일 중요한 인력문제는 기존 부대 해체 및 재배치로 남은 인력들을 우선 사이버 및 우주전에 투입하고 그다음에 미사일 부대로 재배치 한다고 합니다.

 

이와같은 일본의 전력 전면 무인화와 인력재배치, 그리고 최근의 순항미사일 대량 도입 등을 보면 철저하게 중국의 공세를 막기위한 고슴도치 전략으로 가고 있습니다.

 

최근 일본을 넘어선 우리나라의 저출산 문제 때문에 여성징병제 얘기도 나오는 상황이라 우리나라도 필요없는 전력은 과감하게 잘라내고 필요한 전력을 더 도입할 필요가 있습니다. 

 

여러분들은 이런걸 어떻게 생각하나요? 

 

아 하나 더 추가할 얘기가 있는데 북한도 저출산 문제가 심각해서 당 차원에서 출산 독려를 하고 있습니다만 영유아 사망률이 높은데다 이렇게 자란 아동들도 꽃제비화 되서 아사자가 생기는 경우가 많아져서 경제 발전을 위해 군 복무 년수를 단축하고 그대신에 핵에 총역량을 집중하는 상황입니다. 즉 북한도 재래식 전력은 전면 무인화로 갈 가능성이 높습니다. 이미 우방인 이란에게 샤헤드 시리즈를 받았을 확률이 높고 이번 무인기 사건으로 없는거나 마찬가지인 북한 공군 전력을 언제든지 무인화로 갈 수 있다는걸 보여줬죠.

신고
29




    


profile image
unmp07 2023.01.07. 13:49
다른건 모두 이해가 되나, 공격헬기를 무인공격기로 대체하는건 꽤나 놀라운 시도네요.

제가 아직 냉전적 사고방식을 가지고 있어서 문제인지 몰라도 저런 무인공격기의 경우 적의 방공무기에 노출되면 급기동을 통한 회피 및 생존 수단이 없다보니 생존이 어려워 방공무기체계를 충분히 갖춘 적에 대응하기에는 '전투력 유지'가 어렵지 않을까싶은데, 여기에 대해 어떻게 대응할지 궁금해지네요.

아 그리고 병력 재배치와 관련하여서 저의 개인적인 의견은 국군도 병력절감형으로 변경중에 있으나, 워낙 냉전의 냄새가 가득한 곳이다보니 이게 원활히 진행이 되지 않는다는 느낌을 지속적으로 받고 있죠.

https://www.korea.kr/news/pressReleaseView.do?newsId=156545186

특히 2023~2027 국방중기계획을 보면 상비군의 숫자는 그대로인지라 국군도 과감한 시도를 벤치마킹을 할 필요성은 있어 보입니다.
profile image
제너럴마스터 글쓴이 2023.01.07. 13:58
unmp07
그건 그렇고 북괴군도 이란처럼 점점 재래식 전력, 특히 공군은 저가-무인화 테크트리를 탈겁니다. 특히 이번 무인기 침입 사건으로 수도권 방공망의 약점을 알아낸 북괴라 로우리스크-하이리턴인 무인기 전력에 더 집중할겁니다. 특히 이란제 샤헤드를 자체생산하면 그땐 진짜 힘듭니다.
profile image
unmp07 2023.01.07. 14:11
제너럴마스터
'22년 무인기 사태를 생각하면 당연히 무인기 전력에 더더욱 집중할 것으로 예상은 됩니다. 유인기체를 추가도입하기 어려우니까요. 또한 최근 그룹4 수준의 대형급 무인기도 만들어 공격기로 사용할 것이 예상되고 방공무기로 제압이 어려운 그룹1~3 수준의 무인기도 대량으로 운용할 것이 예상되어서 여기에 대한 적절한 대응 방법도 필요할 것으로 보입니다만....아직 관련 무기체계들이 개발중이고 '22년 무인기 사태의 관련 후속 보도를 보면 방공경보를 서로 공유하지 못하는 등 사용자의 실수도 꽤나 보여 전반적인 개선은 필요할 것으로 보이네요.
profile image
제너럴마스터 글쓴이 2023.01.07. 14:26
unmp07
제일 현실적이고 끔찍한 시나리오는 파주공단에 100대가 넘는 샤헤드형 자폭 무인기가 일제 타격하는건데 지금처럼 방공망이 서로 따로놀다가 무인기들이 공단 위로 나타날때 대응하면 격추는 어느정도 가능해도 공단에 피해가 갈거고 대한민국 경제에 큰 타격을 입힐 수 있습니다. 북괴군 입장에선 로우 리스크 하이리턴이지만 우리나라엔 재앙이 될겁니다.
슈발리에 2023.01.07. 18:32
제너럴마스터

대한민국 경제에 타격을 주기는 하겠지만 극복못할 재앙이거나 지대한 타격은 아닐겁니다
LG그룹 계열사가 많이 들어와있기는  파주에 있는 공단에 반도체,철강,자동차,석유화학이나 방위산업체가 있지는 않거든요
물론 한반도 리스크를 생각나게 하는 사건이기는 하겠지만 어차피 외국인들은 그걸 감안해서 들어와있는
거기도 하고 오히려 공단이 입을 피해보다 주식이나 채권시장의 피해가 더 크겠죠

profile image
제너럴마스터 글쓴이 2023.01.07. 19:34
슈발리에
제가 말한게 주식이나 국가신용도 쪽입니다. 연평도 포격때 발뺄려는 외국인 투자자들은 산업자원부 장관이 직접 나가서 막을 정도고 S&P는 그동안 한국의 전쟁리스크 때문에 대한민국의 국가 신용도를 올리는데 주저할 정도였습니다. 북괴입장에선 국가신용도와 전쟁리스크 피해만 줘도 남는 장사입니다.
profile image
제너럴마스터 글쓴이 2023.01.07. 13:53

주전장이 남사군도 도서지역이 되는지라 공격헬기 보단 장시간 장거리 체공이 가능한 무인기가 더 효과적일겁니다. 특히 모하비는 헬파이어 16발 무장이 가능해서 대전차전 만큼은 코브라보다 확실히 우위고요. 그것보다 더 큰 대공 위협은 이즈모에 있는 F-35B로 처리해야죠. 그리고 아파치 후계기가될 V-247은 NSM도 탑재 가능해서 이즈모의 F-35B의 대함능력 보완도 할 수 있습니다. 거기다 다용도로 개발된 틸트로터 무인기라 아파치보다 임무유연성이 더 뛰어나죠. 일단 일본의 주적은 미해병대와 마찬가지로 중국해군/해군육전대인데 모병 인원 절대부족에 시달리는 자위대이다 보니 이런 결론을 낸듯 합니다.

profile image
unmp07 2023.01.07. 14:16
제너럴마스터
으음...저는 그룹3~5 정도의 무인기는 방공무기체계가 방공우산을 제공하고 있는 상황에서는 회피기동을 통한 위협회피와 생존장비가 없어 생존이 어렵다고 생각하고 있습니다. 또한 남사군도로 진입하는 중공군은 당연히 방공우산을 제공할 무기체계도 같이 가져올 것이라고 보고 있어서 차라리 저고도로 빠르게 치고빠지고 생존수단도 갖춘 회전익기가 더 효율적이라고 생각했는데....다시 한번 더 생각해봐야겠네요.
profile image
제너럴마스터 글쓴이 2023.01.07. 15:06
unmp07

현재의 자위대는 남사군도 침입한 중국 해군육전대를 공격헬기 화력지원보단 무인기를 통한 CAS로 날려버릴 생각인것 같습니다. 미해병대도 바이퍼 대체기로 V-247같은거 알아보는거 보면 망망대해에 있는 군도에선 무인기 CAS를 통한 화력지원으로 날리는게 더 싸게 먹힌다고 생각한 모양입니다. 특히 일본이 P-1의 숫자를 줄이고 시가디언을 통한 장거리/장시간 무인 초계 전력을 본격 배치하는걸 보면 말이죠.

 

그리고 일본에는 지대함 전력이 상당한걸 생각해보면 무인기는 목표 포착 및 유도만 하고 12식 지대함미사일이나 스텔스 순항미사일도 쓸 수 있고요.

profile image
폴라리스 2023.01.07. 15:44
제너럴마스터
미 해병대도 도입을 결정하지 않은 V-247을 일본이 도입하기엔 무리가 많이 따르죠
profile image
제너럴마스터 글쓴이 2023.01.07. 16:04
폴라리스
일단 제가 미육군이 V-280채택한 판이라 미해병대의 항공전력 무인화 정책에따라서 V-247채택도 유리하다고 보고 있어서 말이죠. 솔직히 아파치 롱보우까지 모하비 무인기로 대체하는건 무리가 있죠.
슈발리에 2023.01.07. 18:39
제너럴마스터
1.모하비 무인기는 MQ-1C와 MQ-9 무인기의 대체라고 봐야죠

2.미 해병대는 바이퍼를 포함한 회전익기와 F-35B 전력 자체를 축소하고 있죠
기존의 해병원정군이나 해병원정여단급의 작전보다는 해병원정대 중심으로 변화하려고 있고
원정대의 지원전력으로 무인기를 이용한 CAS와 정찰/탐지,지대함미사일포대를 사용하는 거죠
profile image
제너럴마스터 글쓴이 2023.01.07. 19:31
슈발리에
1. 모하비의 무장량인 헬파이어 16발은 MQ-9는 물론이고 아파치와 동등한 수준이라 코브라 대체용으론 과한거 아닌가 할 생각까지 들 정도로 무장 탑재량이 많습니다.

2. 사실 미해병대는 MV-22를 굴리면서 틸트로터에 대한 운용 및 유지보수 노하우가 많이 쌓인 상태입니다. 이러한 상황에서 바이퍼와 베놈을 대체한다면 접을때 휴이 크기가 되는 틸트로터기인 V-247밖에 없죠.
슈발리에 2023.01.07. 19:46
제너럴마스터
1.MQ-1C나 MQ-9를 대체하기에는 모하비 무인기가 무장량이 많다는 것은 인정합니다
그런데 대 중국작전에서 대형상륙함과 F-35,헬기의 지원을 받지 못하는 상황이라면
무장량이 많아야되지 않을까요

2.답글에 썼다시피 대체가 아니라 회전익 전력을 축소하고있습니다 운용및 유지보수 노하우는
해군이나 공군이 가져갈 몫이구요 CAS를 헬기가 아니라 무인기가 수행하는 이유가
중국과의 분쟁에서 희생을 줄이기 위해서인데 헬기보다 더큰 틸트로터기를 쓸이유가 없죠
profile image
제너럴마스터 글쓴이 2023.01.07. 20:12
슈발리에

1. 그건 그렇긴 한데 아파치 롱보우는 롱보우 레이더를 비롯한 센서 체계가 비중이 커서 말이죠. 모하비가 코브라 대체용으론 좋지만 아파치 롱보우를 대체하기엔 무리라고 얘기한 이유가 그겁니다.

 

2.Bell-Range.jpg

https://www.uasvision.com/2018/09/27/bell-unveils-v-247-vigilant-tilt-rotor-combat-drone/

 

데이비드 버거 미 해병대 사령관이 줄이는건 어디까지나 유인기 전력이고 무인기는 크기 상관없이 다양하게 도입하고 있습니다.  특히 공격말고도 정찰+수송+기타용도로 사용가능한 대형 무인기도 요구하는데 그 기준에 맞는 무인기가 바로 V-247입니다. 거기다가 저 윗 사진대로 접으면 UH-1Y 베놈보다 더 작아서 함재운용에는 엄청 편해집니다. 

슈발리에 2023.01.07. 20:50
제너럴마스터
1.아파치 공격헬기는 퇴역안합니다 육군으로 이관하겠죠 주방위군이 아파치를 노리고 있다던데

2.샌안토니오급이면 V-22나 V-247 원할하게 쓸수 있을지몰라도 스피어해드급이나 차기 스텔스 상륙함에서
운영할 기체는 어떤거일지는 모르겠습니다
profile image
제너럴마스터 글쓴이 2023.01.07. 21:02
슈발리에

1. 제가 얘기하는건 AH-64DJ 12대 입니다. 당연히 미육군이나 한국육군, 대만군이 쓰는 AH-64E랑 달라진게 많아서 부품용으로도 못쓰죠. 그래서 동남아 국가들이 그걸 노린다고 합니다.

2. 일단 소형 상륙함은 헬리포트만 있고 운용은 아메리카급 강습상륙함 11척과 샌안토니오급 13척이 할겁니다.

슈발리에 2023.01.07. 21:22
제너럴마스터
1.AH-64DJ라면 그렇겠네요 인도네시아,싱가폴은 AH-64가 있으니 말레이지아나 태국정도

2.아메리카급을 F-35B 운용에 주력한다면 샌안토니오급과 차기 상륙함에서 V-280을 운영할수 있겠네요
스피어헤드급은 격납고가 없어서 운영이 힘들지 않을까 싶네요
profile image
chevrolet23 2023.01.08. 17:02
슈발리에
미 해병대가 AH-1Z를 축소하는 건 알겠는데 과연 V-247이 공격헬기를 모두 대체할 수 있을까요? F-35B야 일본 외에도 영국과 싱가포르 같은 구입국가들도 많고 CAS를 담당하는 무인기를 대체할 수 없어서 F-35B 도입은 예정대로 도입할 예정입니다.
슈발리에 2023.01.08. 17:25
chevrolet23
V-247이 공격헬기를 대체하는게 확정된거는 아닌거 같습니다

일단 우선은 OH-1를 대체할 무인 정찰기를 선정하는게 우선이겠죠
profile image
제너럴마스터 글쓴이 2023.01.08. 20:29
슈발리에
그건 자위대가 쓰고있는 스캔이글 대량도입이 우선시 될겁니다.

http://www.defensetoday.kr/news/articleView.html?idxno=728
슈발리에 2023.01.09. 15:18
제너럴마스터
일단 정찰은 OH-1를 대체할 스캔이글로 하고 공격헬기는 AH-1은

모하비로 대체하고 AH-64DJ는 고민을 좀 해봐야 되겠네요

(롱보우레이더때문에??)
profile image
제너럴마스터 글쓴이 2023.01.09. 17:53
슈발리에
V-247이 최적의 솔루션이긴한데 아직 실기체도 안나오고 미해병대 대형무인기 사업 후보로만 있으니까요.
profile image
폴라리스 2023.01.07. 15:42
우선 본문에 남사군도가 주전장이라고 지적하셨는데, 남사군도는 필리핀 서쪽으로 일본이 진출하긴 먼 곳입니다, 일본은 제1도련선 가운데, 자기네가 담당하는 수역에서나 전개할 수 있을 뿐이지 그 이상으로 전개하기 위한 보급라인을 못갖춥니다.
거기까지 전개하려면 필리핀의 전력이 어느정도 뒷받침되어야 하는데, 그럴리 없다는 것도 아실거구요.
대만도 중국과 전쟁시 해역 방어도 어렵고, 해안 방어로 전환할겁니다.

일본이 무인기로 전환은
1. 병력 추가 확보가 어렵다는 현실적인 문제가 있습니다. 특히 조종사 확보가 안되는 문제입니다.
유인기도 유지하고 무인기도 유지하려면 현재보다 몇 곱절의 인력이 필요하게 됩니다.
미 공군이 A-10 빼고 F-35로 전환하려고 하는 것중에 인력문제도 있다는 점을 기억하시면 편합니다.

2. 기존 공격헬기 + 무장정찰헬기는 기본적으로 북부 홋카이도 작전, 즉 러시아의 위협에 대한 지상군 지원이라는 역할이 큽니다. 그런데, 러시아가 빌빌대니 장거리 요격은 유인 전투기로 하고, 나머지 전력은 무인기로 돌려서 유연성을 취하겠다는 전략일 가능성이 큽니다.

3. P-1의 감축은 조종사 구인난과 함께 P-1이 제대로 성능이 안나온다는 이유도 있습니다.
거기에 미 해군이랑 제너럴 아토믹스가 MQ-9 해상형 가지고 BAMS(광역 해상정찰)도 하고 대잠 탐색도 하는 것을 실증했기에 유무인 협력으로 더 효과적으로 일본의 제1 과제인 해상 감시에 효율성을 더하겠다는 이야기입니다.

일본 방위성의 목표는 아래 문서를 참고하시면 될듯 합니다.
https://www.mod.go.jp/j/approach/agenda/guideline/plan/pdf/plan.pdf
profile image
제너럴마스터 글쓴이 2023.01.07. 16:05
폴라리스
정보 감사합니다. 제공해주신 자료보니까 인력문제가 생각보다 크긴 크군요.
profile image
제너럴마스터 글쓴이 2023.01.07. 16:10
폴라리스
그리고 제가 남사군도 쓴건 난세이 제도랑 헷갈려서 썼네요. 글 수정 좀 할게요.
슈발리에 2023.01.07. 18:41
제너럴마스터
남사군도가 아니라 난세이제도라면 제너럴마스터님 말씀이 일리가 있네요

오키나와에서 띄우거나 난세이제도에 기지를 만들면 되는 문제니까요

그나저나 남지나해 문제는 해결방법이 없네요
profile image
제너럴마스터 글쓴이 2023.01.07. 19:28
슈발리에
저도 그 둘을 헷갈려서 글을 잘못 썼네요. 일본의 대중국 작전은 어디까지나 난세이제도가 중심이거든요.
profile image
chevrolet23 2023.01.08. 17:03
폴라리스
P-1이 생각보다 성능이 안좋나요? 의외네요.

댓글 쓰기 권한이 없습니다. 로그인

취소 댓글 등록

신고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신고하시겠습니까?

댓글 삭제

"님의 댓글"

삭제하시겠습니까?

목록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공지 2023년 하반기 개편 안내 (레벨 시스템 추가) 9 Mi_Dork 23.07.13.09:07 +1 3900
공지 밀리돔 후원 요청 (2023-06-23) 28 운영자 14.01.24.20:42 +13 38737
994 기타
normal
unmp07 23.04.08.21:08 +1 888
993 육상체계
image
unmp07 23.04.08.17:06 +1 2468
992 전략
image
아르마타 23.04.07.12:15 0 1012
991 해상체계
normal
아스튜트 23.03.28.08:34 0 1315
990 기타
image
Кузнецов 23.02.28.18:04 +3 819
989 전략
normal
성층권비행체 23.02.03.16:44 0 735
988 공중체계
image
Кузнецов 23.01.20.20:51 +1 1163
987 공중체계
file
Кузнецов 23.01.19.20:11 +1 553
986 공중체계
image
Кузнецов 23.01.18.21:35 +2 405
985 해상체계
image
unmp07 23.01.17.21:52 +1 1408
984 기타
image
Кузнецов 23.01.16.21:35 +1 506
983 전략
normal
사랄라라라라 23.01.14.14:40 0 1629
982 육상체계
image
Кузнецов 23.01.07.17:28 +2 448
전략
image
제너럴마스터 23.01.07.07:15 0 1207
980 공중체계
image
unmp07 22.12.26.22:36 0 2213
979 해상체계
normal
shaind 22.12.02.13:46 0 1668
978 육상체계
image
unmp07 22.12.01.00:39 0 4011
977 육상체계
image
unmp07 22.11.29.23:48 +1 1639
976 육상체계
file
unmp07 22.11.13.21:45 +2 1073
975 해상체계
image
닥터피쉬 22.10.13.01:53 0 2911

밀리돔 | milidom 의 저작물은 다음의 사이트 이용 약관 에 의거해 이용 가능합니다.
이 라이선스의 범위 이외의 이용허락은 운영진에게 문의 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