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전부터 생각하는거지만 한국군 개인장구류 체계에서 꼭 필요한 것 중 하나는 바로 '이름'이 아닐까요.

 

국군 개인장구류의 못된 관습중 하나가 이름 통일시켜놓고 그때그때 '구형' '신형'같은 애매한 분류만 앞에 붙여서 구분하는건데, 개인적으로 참 맘에 안 듭니다. 밀덕으로서 똑같은게 어떤때는 구형이고 어떨때는 신형 되는 애매한게 싫어서 그런게 아니라... 이런 생각을 하고 있어서 말이죠.

 

사물에 붙은 이름은, 그것의 목적과 성격을 정의합니다. 어떤 목적을 위해, 어디에 주안점을 두고 만들어졌다거나, 무엇을 하기 위한 물건인지 알 수 있게 하죠. 이름 속에서 기존의 유사 장비를 대체하기 위한 새로운 장비라면 '왜 새로 만들어야 했는가'에 대한 개발 철학까지 배어나오게 됩니다.

 

하지만 우리 군의 개인 장비들은 예나 지금이나 '구형 전투조끼' '신형 전투조끼' '구형 방탄헬멧' '신형 방탄헬멧' 같은 식의, 행정업무 진행자들만 좋은 속편한(?) 이름들 뿐이죠.(다기능 방탄복에는 왜 구형 신형이 아닌 제 3의 표현이 들어갔는지 신기할 따름.) 미국 애들이 M-1956이니 M-1967같은 무미건조한 제식 번호 하나 붙이고 땡 치던 시절에 개인장비 국산화를 시작한 이래, 계속 그 시절의 관념에 젖어서 만들던게 그렇게 이어지고 있지 않나 싶지만, 그런 시절은 한참 전에 지났죠.

 

최근 육군이 보이는 개혁적인 행보중 하나인 개인장구류 개선사업에 '워리어 플랫폼'이라는 이름이 붙은데서 어느정도 이런 개념이 반영이 된 듯 하여 다소 낫긴 합니다만, 이번 기회에 이런 부분에서도 개선이 있었으면 좋겠다는 생각이 드네요.

 

제작자들의 이런 마음가짐에서부터 장비의 차이가 나지 않는가 싶어서 말이지요.





    



  • |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Profile image 천서리막국수 2018.09.27. 11:53

공감합니다. 계약, 구매, 공급, 재고관리 등의 행정/군수 측면에서도 이렇게 "구형" "신형" 따위로 일을 하고 있는지는 모르겠습니다만.. 아무튼  "완전구형 다음에 나왔던, 지금거 말고 좀 더 전에 쓰던 그 신형" 보다는 하다못해 M1956 같은거라도 뭐라도 구체적인 이름이 붙으면 훨씬 좋을듯 합니다. 

Profile image F-22 2018.09.27. 15:11

보병에 대한 관심과 투자의 소홀을 그대로 드러내는 게 제식명칭의 부재라고 봅니다.

Profile image 폴라리스 2018.09.27. 18:00

비무기체계도 방독면 같은 경우는 K로 시작하는 제식번호가 있지만, 방탄복 등에는 없는게 현실이죠. 

그렇다고 제식화가 결정된 년도를 기준으로 하면 **식, **형이 되니 그것도 일본이나 중국 따라하냐고 들고 일어날게 뻔하고...

그렇다고 IOTV 같은 걸로 하면 그동안 국어로 맞추던거에 어긋나고.....난감할거란 생각은 듭니다.

하지만, 발제하신대로 변화되는 속도나 해당 장비에 대한 명확한 인식 등을 위해서 각 장구류별로 기본이 되는 제식명칭은 필요하다고 봅니다.

* 이걸 기참부에 제안해보시죠? 좋은 내용인데요..

Profile image 22nd 2018.09.27. 18:25

우리 군은 일본이나 중국과 달리 무기 름에 영어나 알파벳 약자가 들어가는데 큰 거부감은 없어하는 편이니 그냥 영어로 해도 괜찮지 않겠나 싶긴 합니다 ㅎㅎ

 

말씀하신 대로 다음에 한번 이야기를 해 봐야겠네요.

점심은평양저녁은신의주 2018.09.27. 19:35

발제글이랑은 좀 동떨어졌지만 영어가 나온김에 하는 얘기인데 영어로 제식명을 지어도 그 자체만으로 이게 무슨 물건인지 알수 있게끔하면 합니다.

K1만 해도 기관단총, 전차, 방독면 이렇게 있는데 KSMG-1, KT-1, KGM-1이런식으로요.

Profile image 22nd 2018.09.27. 20:18

그 정도는 운용자들도 쉽게 구분할 수 있는 수준이라 굳이 현 체계를 바꿔야 할 정도로 큰 문제는 없다고 봅니다. M2 장갑차와 M2 중기관총이, M60 전차와 M60 기관총이 동 시기에 있었지만 문제가 있진 않았지요. 국군도 그렇고요.

 

M1이란 이름의 소화기가 동 시기에 3종류나 혼재돼있던 시절에 비하면 약과라는 생각도 들고요.

불태 2018.10.04. 17:11

자대까지가면 구형 구신형 신신형으로 불립니다.... 

밀리돔 | milidom 의 저작물은 이용약관에 의거해 이용 가능합니다. 이 라이선스의 범위 이외의 이용허락은 별도로 문의하시기 바랍니다.

글/댓글 작성 전 이용약관을 숙지는 의무사항입니다. 규정 미준수에 의한 책임은 온전히 작성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수 조회 수
공지 주의나 경고 받은후 어물쩍 넘어가려분 들에게 경고합니다. 운영자 18.11.24. 3 428
공지 [필독] 사이트 서버 이전작업 진행중입니다 [7] file Mi_Dork 18.09.26. 8 1165
830 육상체계 2030년대 중반이면 추가 감군을 대대적으로 해야합니다. [31] updatefile 불태 18.12.09. 1 868
829 기타 이제 도트사이트를 '주야간조준경'이라고 적을 필요는 없지 않을까요? [10] 22nd 18.11.22. 2 1343
828 해상체계 무인초계정을 기범선으로 제작하는 게 어떨까요? [7] 불태 18.11.14. 0 803
827 해상체계 무분별 건함 자제되야 [41] JAQ 18.11.08. 0 3550
826 공중체계 6세대 전투기 개발기간과 5세대기 양산성공 기간의 현실 [6] 옆집아저씨 18.10.28. 4 2428
825 육상체계 기계화대대 TF급을 위한 KCTC 훈련장이 필요치 않을까요? [6] 불태 18.10.20. 0 1933
824 해상체계 도산 안창호급 수출 가능성 [8] MIRAS 18.10.09. 1 3469
823 기타 일본이 독도를 도발, 점령 했을 때 우리의 시나리오는 대마도 역공인데, 만약 일본의 입장에서 이렇게 오히려 또 방어 할 수 있을까요? [11] mahatma 18.10.08. 0 2360
» 육상체계 한국군 개인장구류도 이제 제대로 된 '이름'을 붙여줘야 하지 않을까요. [7] 22nd 18.09.27. 0 1534
821 육상체계 현용 개인무장 체계에서 당장 개선할수 있을만한게 뭐가 있을까요? [29] 런던인간 18.09.22. 0 18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