출처 http://www.armyrecognition.com/weapons_d...04171.html
부대 역사상 처음으로, 미 육군 제82 공수사단은 Global Response Force 툴킷에 차량을 더할 것을 고려함에 따라 공중 투하를 위해 개조된 해병대 장갑차량을 가지게 되었다.

사단 제3 여단전투팀 대변인 John Moore 대위는 작년과 금년 초, 제 82 공수사단 제73 기병연대 소속 제5 중대 병사들이 해병대와 노스캐롤라이나 Camp Lejeune에서 시뮬레이터 훈련, 캘리포니아주 Camp Pendleton에서 차량 조종 훈련, 그리고 버지니아주 Fort Lee에서 유지보수 훈련을 받앗다고 밝혔다.

Moore 대위는 병사들은 육군의 스타라이커와 비교하여 LAV 25가 가볍고 사단이 가지고 있는 것과 비교하여 뛰어난 화력을 가지고 있다면서 좋아했다고 밝혔다. 그는 차량 숫자나 공수 시험에 대해서는 언급하지 않았지만 공수 능력은 "상당한 능력 향상"이라고 말했다.

제 82 공수사단은 전세계의 우발적인 상황에 즉각적으로 배치될 준비를 한 Global Response Force의 일부다. 임무 수행중에는 대대급 규모 요소가 18시간 이내에 배치될 수 있어야하며, 나머지는 곧 배치되어야한다.

LAV는 파생형에 따라 중량 31,000~ 38,000 파운드의 8륜 차량이다. 82 공수사단에서 시험 받은 모델은 25mm 기관포를 가지고 있다. General Dynamics Land Systems  자료에 의하면, 이 차량은 3명의 승무원이 탑승하며 추가로 여섯명의 병력을 운반할 수 있다.

미 해병대 LAV 프로그램 부매니저인 John Myers는 해병대는 노스캘롤라이나 Fort Bragg에 시험과 훈련을 위해 LAV 네대를 보냈다고 밝혔다. 그는 다른 세대의 LAV는 LAV와 Stryker를 생산하는 민간기업인 General Dynamics에서 공수를 위한 개조를 받고 있다고 밝혔다.

제너럴 다이나믹스 랜드시스템 엔터프라이즈 사업 개발 이사인 Michael Peck은 회사는 한대의 개조된 LAV를 인도했고, 다른 LAV들은 몇달안에 11월 Fort Bragg에서 예정된 공수를 위해 준비될 것이라고 밝혔다.

Peck 이사는 군 고객이 LAV를 공수에 사용하기 위해 요청한 것은 자신이 아는 한 처음이라고 밝혔다. 하지만 회사는 2000년대 초반에 LAV와 Stryker의 성공적인 공수 시험을 했다.

Peck 이사는 지금까지 어떤 고객도 개조를 요청하지 않았다고 했다. 대부분의 외국 고객들은 LAV 파생형들을 국방에 사용하며 공수작전에 필요로 하지 않았다.

Peck 이사는 수정 작업에는 낙하산 장착 장치를 차체에 부탁하는 작업이 필요하다고 했다. 이 작업에는 약 한달 가량이 걸린다.

그는 모델에 따라, C-17에 네대의 LAV 또는 세대의 Stryker가 들어갈 수 있다고 했다.

흥미롭게도, LAV는 원래 미 국방부가 차량을 선정하기 시작했을때 육군과 해병대 모두에게 제공될 예정이었다. 그러나, 육군은 당시 LAV를 채택하지 않았다.

버지니아주 Quantico의 히뱡대 시스템 사령부 대변인 Barb Hamby는 육군은 시험 결과에 따라 최대 60대의 LAV를 가져가는 것에 흥미를 보였다고 했다.




    



  • |
  • |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Profile image yukim 2017.05.02. 23:46
흉미롭군요.LAV라..
Profile image JackH2S 2017.05.03. 04:33
드래군이였나 그 스트라이커 30mm 버전과는 다른 이점이 있나봐요?
Profile image 폴라리스 2017.05.03. 05:26

중량적인 이점이 큰듯 합니다.  LAV-25가 12톤 정도지만, 기관포 없는 기본형 스트라이커는 18톤 정도 나가니까요.

Profile image JackH2S 2017.05.05. 09:20
같은 피라냐 계열임에도 생각보다 꽤 차이가 나는군요.
지논 2017.05.03. 07:28

결론적으로 방어력이 증가해봐야 차륜 장갑차에선 도찐개찐이고 그럴바엔 제대로된 포탑과 기관포를 가져서 화력 우위를 점하는게 이득이다인가요?

 

차륜 장갑차의 미래는 경량 IFV가 답인거 같습니다. 

제대로 된걸 가지려면 궤도형과 경량은 차륜형으로 이원화 되고, 더 나아가면 드론 모델로 가지치기 정도?

CAL50 2017.05.03. 10:02
조금 성급하신 결론인듯 한게.... 이걸 요구하는 부대가 82공수사단이라는 특수한 사례라는걸 감안해야죠. 스트라이커 여단전투단 전체의 기본차량을 LAV-25로 장비개편한다면 또 모를까....
베이니 2017.05.03. 09:32

장갑차 투하라.... 설마하니 저것들 셰리던때처럼 장갑차를 LAPES 인출로 뽑아서 던지겠다는건 아니겠죠?

 

Profile image 만렙잉여 2017.05.05. 05:54
흠 vdv가 생각나네요 장갑차를 떨구는 초대륙의 기상!!
소미로 2017.05.05. 06:25

82 공수사단의 미래는 러시아 공수군인걸까요..... 셰리던 처럼 하는 게 아니라 진짜 낙하산이랑 역분사 로켓달고 하늘에서 던지는 공수일 거 같은 이 스멜.....

Profile image 22nd 2017.05.05. 13:57
사실 셰리던도 공수강하가 됩니다. 말씀하시는 스타일로 하늘 높이서 낙하산으로 던지는거 돼요.
Profile image 폴라리스 2017.05.05. 15:36

C-17에서 스트라이커 낙하산 투하 실험한 장면입니다.

https://www.youtube.com/watch?v=eQwJnVad5L4

 

밀리돔 | milidom 의 저작물은 이용약관에 의거해 이용 가능합니다.

이 라이선스의 범위 이외의 이용허락은 별도로 문의하시기 바랍니다.

글/댓글 작성 전 이용약관을 숙지는 의무사항입니다. 규정 미준수에 의한 책임은 온전히 작성자 본인에게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