출처 https://fighterjetsworld.com/latest-news...001/12559/

워싱턴포스트의 조사에 의하면, 2001년에서 2015년 사이에 미군의 대형 무인기 400대 이상이 추락했다고 한다.


미 국방부가 문제의 범위를 가리고 대부분의 추락에 대한 세부사항을 비밀로 유지하고 있다.


그러나, 워싱턴포스트의 1년에 걸친 조사에서 2001년 9월에서 2013년말까지 미군 무인기가 관련된 추락이 418건이 확인되면서 무인기 안전에 대한 의문이 커지고 있다.


미공군의 안전통계에 의하면, 무인기 추락 건수는 같은 기간 동안 미 공군 전투기와 공격기가 포함된 추락 횟수와 거의 같았다. 그러나 통계에 의하면, 무인기는 너 적은 시간과 임무를 수행했다.


조사에 의하면,  194건의 무인기 추락이 군이 정의한 항공기가 파괴되거나 2백만 달러 이상의 피해를 입는 "A급 사고"로 분류되었다. 이 사고의 절반 이상이 이라크와 아프가니스탄에서 일어났고, 미국에서 거의 1/4가 일어났다.


워싱턴포스트 보도에 의하면, 224건의 무인기 추락은 피해 범위가 50만~2백만 달러 사이인 "B급 사고"였다.  조사결과 418건의 추락에서 사망자는 나오지 않았다.


조사에 의해 확인된 무인기 안전 문제는 문제를 감지하고 방지할 수 있는 제한된 능력, 파일럿 오류, 지속적 기계 결함 및 신뢰할 수 없는 통신 링크가 포함되었다.


보고서는 2.5톤짜리 리퍼 무인기가 전례없는 기술적 문제로 하늘에서 추락했다고 공개했다. 이 항공기는 전기적 고장으로 인해 작년에 파괴되거나 2백만 달러 이상의 수리가 필요한 공군 무인기가  20대에 이르렀다고 주장했는데, 이는 사상 최악의 피해였다. 공군 안전 데이터에 의하면, 2015년에 망가지거나 파괴된 대당 1400만 달러인 리퍼는 10대로, 이전 연도들보다 최소 2배가 많았다고 한다.


보고서는 "군용 무인기는 집, 농장, 활주로, 고속도로, 수로에 떨어졌고, 한 경우는 공중에서 C-130 허큘리스 수송기와 중돌했다."고 적었다.


"무인기 사고로 아무도 죽지 않았지만, 문서는 많은 재앙이 종종 몇 피트 혹은 몇 초, 혹은 순전히 운에 의해 아슬아슬하게 피했다는 것을 보여줬다."


문서는 2010년 1월 칸다하르 인근에서 헬파이어 미사일을 탑재한 380만 달러짜리 프레데터 무인기가 조종사가 항공기가 위아래가 뒤집힌 것을 알아차리지 못하여 추락했다는 것도 보여줬다. 워싱턴포스트는 다른 무장형 프레데터는 조종사가 조이스틱의 빨간색 버튼을 잘못눌러 비행기를 스핀에 빠지게 한 것을 눈치채지 못하고 추락시켰다고도 밝혔다.


대부분의 오작동하는 기체는 전투지역에서 파괴된 반면, 시험 비행과 훈련 비행중 미국에서도 십여대가 파괴되었다.


지난 4월, 375파운드의 육군 무인기가 학생들이 하교한지 수분 뒤에 펜실베니아의 초등학교 운동장에 추락했다.


높은 추락률 외에도 이란이 7대의 무인기를 해킹했을 때 미국 무인기 사령부가 폐쇄되었다.


이란 혁명수비대(IRGC)의 Amir Ali Hajizadeh 준장은 이란이 시리아와 이라크에서 비행하던 "7~8대의 무인기"이 통제권을 획득했었다고 밝히기도 했다.


IRGC는 이란에 해킹당한 것으로 추정되는 미국 무인기에 의해서 촬영했다고 주장하는 영상도 공개했었다.





    



  • |
  • |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Profile image 지나가는행인 2019.04.13. 17:12

미국도 무인기 운용에 많은 어려움을 겪는군요.

게다가 하이제킹까지 당하고요.

 

저게 몇 소티를 한 결과일까요?

무지하게 많이 운용한 결과이겠죠.

 

우리나라는 떨어지면 신문에 대문짝하게 나고 하는데 말이죠.

빅맨 2019.04.14. 14:21

이걸 우리나라는 받아들여야 하는데  절대 국내환경에서는 이해못하죠.

아마 업체 잘못 운용자 자못 따지면서 엄청 갈구고

옷 벋기고 불량이라고 위약금매기고 다시 만들라고  난리나겠죠 

대충 테러전에서도 저런데 전자적 재밍과ㅜ해킹이 가능한 

강대국들의 전쟁시에는 얼마나 많이 떨어질까요??

Profile image 지나가는행인 2019.04.14. 14:42

우리가 중국거 사서 개량해 써야 하나 생각도 듭니다.

R2B되는 기종도 있다는데요.

Profile image 폴라리스 2019.04.14. 15:17

통제 신호가 끊기면 원래 출발한 지점으로 돌아가는 기능은 대대급 무인기도 가지고 있습니다. 

하지만, 이것도 원 위치로 돌아가는 것을 막기 위해 다양한 방법으로 방해할 수 있습니다.

통제 신호를 끊고, GPS 신호를 교란하여 잘못된 위치 정보를 전송하여 무인기를 강제 착륙시키는 방법도 이미 존재합니다.

 

직접 기체 운행을 해킹하는건 아니지만, 무인기가 통제소로 보내는 영상 데이터 링크를 가로채 영상만 녹화하는 방법도 있습니다. 

야드버드 2019.04.15. 11:52

무인기는 일종의 비싼 소모품이라고 생각해야 하는데 우리나라 현실은 그렇지 못하죠...

밀리돔 | milidom 의 저작물은 이용약관에 의거해 이용 가능합니다. 이 라이선스의 범위 이외의 이용허락은 별도로 문의하시기 바랍니다.

글/댓글 작성 전 이용약관을 숙지는 의무사항입니다. 규정 미준수에 의한 책임은 온전히 작성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수 조회 수
공지 7월 8일-12일까지 해외일정 있습니다. [1] 운영자 19.07.08. 1 234
공지 주의나 경고 받은후 어물쩍 넘어가려분 들에게 경고합니다. 운영자 18.11.24. 5 1358
16210 공중체계 캐나다, 전투기 경쟁에 F-35 참여할 수 있도록 요구사항 완화 [1] 폴라리스 19.05.11. 0 430
16209 육상체계 인질 살리고 산화한 프랑스 군인들…부친 "아들은 할일 했다" [2] 마요네즈덥밥 19.05.11. 1 703
16208 공중체계 美회계감사원 "첫 F-35 전투기 추락은 연료관 제조결함 탓" [1] 마요네즈덥밥 19.05.11. 0 579
16207 육상체계 외신"인도, 한화 비호복합 자주대공포 최종 선정" VS 한화"오보" 부인 [6] 마요네즈덥밥 19.05.11. 1 1410
16206 유도무기 CSIS, 북 유상리 미사일 기지 공개…“ICBM급 보관 가능성” 마요네즈덥밥 19.05.11. 0 310
16205 육상체계 인도, 한화 비호복합 자주대공포 최종 선정 [4] 다크쉐도우 19.05.11. 2 1107
16204 육상체계 제대로 달라진 北 자주포, 한국군 K-9과 비교해보니 [5] 마요네즈덥밥 19.05.11. 0 1419
16203 육상체계 미 육군, 새로운 사거리 연장형 정밀 포탄 시연 폴라리스 19.05.11. 0 531
16202 공중체계 보잉 KC-46 급유기가 F-35 전투기로 2단계 급유 인증 시험 완료 [2] file 폴라리스 19.05.11. 0 534
16201 육상체계 미 육군, 스트라이커 장갑차에 5kW급 레이저 무기 장착 계획 file 폴라리스 19.05.11. 0 42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