출처 https://www.c4isrnet.com/battlefield-tec...e-factory/

미 해군의 새로운 정보 요청은 함대의 컴퓨팅 플랫폼을 최신 상태로 유지하기 위해 "하드웨어 공장 및 하드웨어 파이프라인"을 시작하는 것에 대한 해군의 관심을 개략적으로 보여준다.

 

해군 수상시스템사령부(NAVSEA)가 8월 25일 올린 요청에 의하면, 해군은 수상함대를 위한 운용 환경으로서 보편적으로 관리되는 인프라로서 "설계, 구현 및 마이그레이션"하려는 광범위한 노력의 일환으로 공장을 원하고 있다. NAVSEA는 늦어도 2023 회계연도까지 이 파이프라인과 공장을 사용할 수 있도록 준비가 되길 바라고 있다.

 

해군은 하드웨어 공장과 하드웨어 파이프라인 개념을 사용하여 신속한 변화를 위한 개발을 사용하여 컴퓨팅 인프라 개발을 가속화하길 바라고 있다. 이 새로운 모델은 해군이 기술 삽입에서 벗어나 현재와 미래의 수상함대에 탑재된 하드웨어의 하드웨어의 지속적인 교체로 나아가기 위한 노력의 일환이다.

 

이번 요청은 NAVSEA 통합전 시스템 프로그램 집행 사무국이 관리하는 미래 통합 전투 시스템 기반시설 운용 및 컴퓨팅 기반(FICS-CI)라 불리는 프로그램의 일부다.

 

(이하 생략)

 




    



  • |
  • |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밀리돔 | milidom 의 저작물은 이용약관에 의거해 이용 가능합니다.

이 라이선스의 범위 이외의 이용허락은 별도로 문의하시기 바랍니다.

글/댓글 작성 전 이용약관을 숙지는 의무사항입니다. 규정 미준수에 의한 책임은 온전히 작성자 본인에게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