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에 북한이 신형 고속정이랑 이란제 76mm 함포를 받아온 사진을 보면서 문득 이런 생각이 들더군요.


'이란에서 신형 고속정이랑 76mm 함포도 받아왔는데 썬번도 받아오지 않았을까?'


만일 북한이 이란에서 76mm 함포까지 받아왔을 정도면 썬번도 같이 받아왔을 확률이 크거든요. 


이란이 운용중인 중국제 썬번은 페르시아만에서 미해군 저지에 가장 중요한 역을 하는 무기인데 북한이 이걸 놓치지 않을리가 없습니다. 특히 한/미 해군한테 밀리는 북한에겐 정말 비장의 무기죠. 


그리고 경제제재이후 중국이 이란 경유해서 북한에 팔아넘긴 물건이 한두가지가 아닌지라 중국이 이란 경유해서 직접 썬번 넘겨주거나 이란이 썬번을 팔도록 허가했을 확률이 큽니다.


아무튼 북한이 썬번을 보유하고 있다면 어떤상황이 펼쳐질까요? 


지금 전력으로 서해5도 분쟁이 대규모로 벌어지는걸 가정해 봅시다. 


만일 북한이 서해5도에서 작정하고 크게 판을 벌리면 한국해군 대형함들도 출동하고 북한이 썬번 쏠텐데(이란처럼 한번에 쏟아붓는걸 가정합니다) 그러면 이순신급/광개토대왕급/인천급/포항급은 억소리도 못하고 죽고 세종대왕급은 1척만 있을경우 자함방공만 간신히 할 수준일 겁니다. 안그래도 대공은 이지스함 있다고 이순신함 개량도 안하고 이지스함 추가도입으로 해결된다는 한국해군인데 지금 상황에서 썬번 다발을 맞으면 대형함 대다수가 전멸을 못면할겁니다. 처참하죠.


어쨌거나 여러분들은 북한이 썬번을 보유했을 경우 한국해군이 어떤대책을 세워야 한다고 생각하나요? 장기적이든 단기적이든 말이죠.





    



  • |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Profile image 벌컨팰렁스 2013.12.03. 07:51
1 2차 연평해전의 사례에서 볼수 있듯이 남북간의 해상교전에서 양측은 무력사용에 어느 정도의 보이지 않는 선(?)이 존재해왔기에 함포만을 사용한 교전을 해왔죠. 국지도발 상황에서 미사일을 사용할 가능성 자체가 일단 희박합니다. 만약 북한이 미사일을 발사하는 순간 우리측 역시 바로 해성으로 발사함을 향해 대응사격을 할겁니다. 그리고 무엇보다 이란이 썬번을 도입함에 있어 충분한 수량을 보유했다고는 보기 어려울텐데 자신들이 쓸 수량도 부족한데 그걸 북한에게 나누어준다라? 이렇게 생각하면 당장 북한이 보유한 썬번의 수는 크게 의미있는 수량은 아니겠죠. 물론 샘플 형식으로 도입해서 차후에 복제를 하는식으로 양산량을 늘릴순 있겠지만 그러한 첩보가 입수되면 우리군 역시 개별함정의 방공능력을 개선하는 방향으로 가지 않을까합니다. PCC나 FFK는 개량의 여지가 거의 없는 도태될 함정들이고 FFX의 경우 2차분부터 수직발사기에 KSAAM을 탑재할테니 소수의 썬번이라면 요격이 불가능하진 않을테고요. 충무공 이순신급도 대공전체계에 대한 개량사업이 시작되겠죠.
Profile image 벌컨팰렁스 2013.12.03. 07:56
그리고 썬번은 초음속 대함미사일 중에는 그나마 요격난이도가 어렵진 않은편에 속하는걸로 알려져있습니다. 오히려 종말 단계에서 탄두만 돌입하는 SS-N-27 클립같은 물건이 위협도 면에선 더 골치아플테고요. 앞으로 연안전투함에 장착될 KSAAM의 스펙으로 보면 개함방공수준에서 돌입하는 소수의 썬번은 요격할수 있을걸로 보여집니다.
Profile image 제너럴마스터 2013.12.03. 08:13
해궁성능은 어느정도 나오나보네요. 다행입니다. 그러면 세종대왕 전용으로 ESSM을 도입할 필요는 없을까요? 인천 배치2 부터 해궁 도입되도 이걸 이지스 시스템에 통합할려면 시간이 많이 걸리니까요.
Profile image 벌컨팰렁스 2013.12.03. 08:23

세종대왕함에 ESSM을 통합하는것 역시 바로 되는건 아닙니다. 미사일 도입으로만 끝나는게 아니라 사통장치 개량부터 소프트웨어 개량까지 이것저것 손봐야 할게 있으니까요. 그런데 해군에선 ESSM을 도입할 생각이 별로 없어 보이더군요. 물론 SM-2로도 썬번을 요격할수 있다고 생각하다보니 ...(실제로 VANDALEX 라는 명칭으로 미해군이 SM-2등을 활용한 초음속 무인표적기(아마도 썬번을 묘사한) 요격훈련을 실시해서 괜찮은 결과를 보여주긴 했었습니다.) 단거리 개함방공은 ESSM 도입이 아닌 KSAAM으로 할거 같고 차후에 사거리 연장형이 나오면 ESSM에 준하는 요격능력을 가질지도 모르겠네요.

Profile image 폴라리스 2013.12.03. 08:30
해군에서 ESSM 도입 계획 잡혀있습니다만....
Profile image 벌컨팰렁스 2013.12.03. 08:34

ESSM 도입계획이 잡혀있었나요? ESSM 도입과 관련된 기사같은걸 본적이 없는데 혹시 장기계획으로 도입을 희망하고 있는 걸까요?

Profile image 김치찌짐 2013.12.03. 11:14
ESSM 도입 계획 정말로 있나요? 지금까진 가격과 통합 문제 때문에 해궁 및 그 계열형으로 퉁칠거라는 이야기가 많던데.
Profile image 폴라리스 2013.12.03. 16:48
앗 실수. SM-6인데.. 죄송합니다.
Profile image 폴라리스 2013.12.03. 08:29
썬번을 받았다는 가정이 나오라면 썬번을 이란이 카피했다는 가정이 성립해야죠. 본문에 언급하신 것들은 모두 이란이 자체개발하거나 카피한 것 들입니다.
Profile image 제너럴마스터 2013.12.03. 08:31
아직 카피까진 안했나보군요.

그리고 본문에 중국이 이란 경유해서 샘플이나 설계도 넘겼다는 가정도 있습니다.
Profile image 엑스트라1 2013.12.03. 09:26
썬번보다는 Noor(C-802)의 대량생산 및 연안배치 쪽이 좀 더 당면한 위협이 아닐런지.
Profile image 김치찌짐 2013.12.03. 11:13
전쟁이 벌어진다면 해군의 수상함정들은 북한의 지상발사 대함미사일 사거리에 들어가지 않겠죠. 사실 어떤 수상함이라도 대함전력이 빼곡히 들어찬 해안에는 들어가지 않는게 답입니다.

그리고 썬번같은 대형 체계보다는 C-802같은 비교적 저가에 소형인 대함미사일들이 다양한 플랫폼에 장착되어 뿌려지는게 더욱 골치아플거 같습니다.
Profile image 김민석(maxi) 2013.12.03. 21:20
해군의 수상함정들은 북한의 지상발사 대함미사일 사거리에 들어가지 않겠죠.-> 기준이 참 애매하지만 전시에 서해 및 동해함대 거의 전부가 북한의 지상발사 대함미사일 사거리 안에 들어가는 것을 가정하고 작전계획을 씁니다. 물론 그 수량도 많지 않고 성능도 떨어지지만..

엑스트라 1 님이 말씀하신 Noor의 경우 북한의 보유는 거의 기정사실인데, Noor를 전투함에 배치하는 것 보다는 지상 트럭에 배치했으리라는 의견이 많습니다.
다만 Noor 같은 미사일도 표적 획득을 하기에는 신뢰성 있는 정보가 필요한데, 이스라엘 코르벳함을 공격한 히스불라의 경우 이스라엘의 공개된 항만 충돌방지 정보를 받아서 운용했으니 북한이 같은 방법을 쓰긴 힘들겠죠.
Profile image 벌컨팰렁스 2013.12.03. 21:55
전에 듣기로는 북한군 전술이 소형 포함들이 아군 대형함정들과 교전하면서 그 위치를 후방의 미사일 고속정이나 지대함 미사일 포대에 전달하는 방식으로 작계를 짠다고 하더군요. 지대함 미사일포대의 레이더는 탐지에 한계가 있으니 전방에 전개한 소형함들이 총알받이 겸 위치 좌표 확인용으로 돌격하는 전술을 구사한다고 들었습니다.
Profile image 폴라리스 2013.12.04. 00:36
그럴 경우 내려올수록 적 소형함들의 생존성은 극히 떨어지고 반대로 우리쪽 함선들은 백업으로 있는 대형 함정들의 전자전 방호 (적 무선 방해도 포함) 아래 놓이게 되는 상황으로 전개되니 북한으로서는 섣불리 할 행동은 아닌건 같습니다.
북한도 상당량의 무인기를 보유하고 있기에 목표 획득엔 무인기를 사용할 것으로 보입니다. 미사일 사거리도 그리 긴게 아니니 그리 높이 안올라가도 될겁니다.
Profile image 김치찌짐 2013.12.04. 05:09
미사일 사거리 이내라도 최대사거리 근처에서 알짱거리거나, 숨을 수 있는 환경에서 작전하겠죠. 무턱대고 미사일 공격을 맞으러 달려들지는 않을태니까요.
Profile image 김민석(maxi) 2013.12.04. 16:39
서해는 물론 동해도 생각보다 미사일 사거리를 피할 수 있는 공간이 많지 않습니다. 해군이 재해권을 얻기 위해서(대잠/대함전투) 특정 지상의 지점에 상당히 근접해야 할 경우가 현대전에도 꽤 생깁니다.)
Profile image 김치찌짐 2013.12.05. 01:14
별다른 대책 없이 구형 전투함을 대함미사일 공격에 노출시킨다면, 죽을 뿐이겠죠.
Profile image 누군가의친구 2013.12.09. 02:51
거기에 더 이야기 하자면 그때 INS 하닛이 스텔스 설계에 팔랑스를 근접방어용으로 채택한 함정입니다만(1,500톤급에 헬기도 탑재되는...) 공중에 이스라엘 공군 전투기가 떠 있었다는 이유로 함의 대공시스템 전원을 꺼두는 방심도 한터라 당연히 결과는 피격에 4명의 전사자가 발생했습니다.
Profile image 信念의鳥人 2013.12.04. 01:30
구형 대함유도탄으로 방공자산 소모를 노리고 그 후에 noor같은 물건들을 날리는것도 염두에 둘 필요가 있죠...
無名人 2013.12.07. 00:20
썬번이 있다는 가정 하에 서해 상에서 이순신급 이상까지 집결하는 대규모 세력 대결시 서해5도 후방 상공에는 24시간 공군에서 슬램이글 팝아이 매버릭 wgm /함 등을 탑재한 팬텀 팰콘 슬램이글 등이 체공하게 됩니다.
그리고 썬번 발사를 위한 레이더 작동이나 통신이 오가면 대형함들은 일제히 채프를 발사하며 남하/회피하게 되고 전투기들은 기배정된 표적 또는 링크16/음성통신을 통해 배당받은 표적을 조준하개 됩니다.
이어서 적의 사통 레이더가 탐색 모드에서 추적모드로 바뀌게 되면 작던사령관의 최종 결정에 따라 위협 제거를 위한 작전에 돌입하게 됩니다.
無名人 2013.12.07. 00:27
물론 이게 썬번에 대한 완벽한 대응은 아니겠지만 우리 함대가 썬번에 대한 확실한 대응책이 없는 것처럼 북괴도 아군 항공자산에 대한 확실한 대응책이 없고 썬번의 사용은 전면전으로 비화될 가능성이 있기 때문에 북괴도 정규전 확대가 아닌 이상 대함미사일의 사용은 은밀 기습으로 단독작전 중인 개별 함정에 대한 공격 이외에는 사용하기가 대단히 어렵습니다.
Profile image 엑스트라1 2013.12.07. 04:09
혹시, 말씀해주신 대응방식이 썬번 뿐 아니라 서해상에서의 고강도 대치시에 한국공군의 일반적인 대응매뉴얼이라고 봐도 괜찮을런지요.
無名人 2013.12.07. 04:32
뭐 그럴 수도 아닐 수도... 제가 뭐라 확인해줄 입장도 처지도 아닙니다.
뭐 그렇다구요.
Profile image 자료수집꾼 2013.12.07. 11:57
초음속을 걱정하신다면 차라리 KN02같은 독사급 탄도탄으로 ASBM을 만들어서 배치했을 가능성이 더 크지 않을지요? 기술적으로도 지원하기 어렵고 중국통해서 경유한다는거 자체가 썬번의 기술적 특성상 UN제재결의안 위반사항이 포함되니 이란으로서는 아무리 막장이더라도 중국경유하는걸 중국이 그대로 묵인하기에는 이란이나 중국이 밝혀졌을경우 감당해야하는 부담이 크다는걸 감안해보면.. 기존의 단거리 탄도탄을 ASBM화하여 대응하는 전략이 북한에게는 초음속이라는 것으로 대응하기 어려운 점을 이용할수 있는것이 아닐지요?

밀리돔 | milidom 의 저작물은 이용약관에 의거해 이용 가능합니다.

이 라이선스의 범위 이외의 이용허락은 별도로 문의하시기 바랍니다.

글/댓글 작성 전 이용약관을 숙지는 의무사항입니다. 규정 미준수에 의한 책임은 온전히 작성자 본인에게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