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스라엘은 인구 800여만명(팔레스타인 인구까지 합치면 약 1300여만명), GNP는 나름 있으나 국가의 체급이 작아 GDP는 낮고요.

 

  파키스탄, 이집트의 경우도 GNP, GDP가 낮죠..

  (* 물론 파키스탄은 인구 거의 2억을 바라보고 있고, 이집트 역시 9500여만명의 인구를 가지고 있어 향후 인구 1억 돌파라는 말도 돌고요)

 

 

  ** 파키스탄의 경우도 마찬가지라고 보면 될까요?

 

 

 ** 세 국가의 공통점이

 

 제한된 경제력에 비해 보유하고 있는 병기가 같은 급의 강소국, 개발도상국들에 비해 상당한 양을 보유하고 있다는 거죠.

 (군사력도 못해도 15위 안에는 모두 포진되어 있죠)

 

제한된 경제력에 F-16 급 전투기만 해도 이스라엘은 300~400여대 가까이(일본 항자대의 F-15J 200대보다 더 많죠)

이집트도 F-16이 무려 200여대 가까이 보유하고 있죠(우리의 KF-16 160~170여대 보다 많죠)

 

만약, 이스라엘, 이집트가 미국의 군사원조가 없었다면

저 정도의 전투기 수, 아니, 이스라엘은 핵무기 유지, 관리도 벅차 경제 파탄, 파산 났을 거라는 말도 들었습니다.

 

 (유사한 글을 몇 번 적어 중복되는 감이 있어 위 국가와 비슷한 체급의 국가들을 열거하진 않겠습니다. 대충은 어떤 국가들인지

 아실거라고 봅니다.)

 

 

 

 

 

 

 

 

 

 

 

 

 





  • |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mahatma 2017.08.04. 11:14

 

 예를들어

 

 싱가포르공군의 경우

 현재 F-16이 약 50~60여대(일부 기체가 태국 공군에 매각되기도 했다고 들었습니다.)

 F-15SG 40여대

 개량형 F-5타이거가 약 20여대 라고 알고 있습니다.

 

 대략 100~120 여대 정도의 전투기를 보유하고 있는데,

 

 국가 역량의 한계로 이정도 보유량이 최대 상한선이라고 보면 될까요?...

 (싱가포르 인구 약 580여만명으로 알고 있고요)

 

 

 

 

 

밀리돔 | milidom 의 저작물은 이용약관에 의거해 이용 가능합니다. 이 라이선스의 범위 이외의 이용허락은 별도로 문의하시기 바랍니다.

글/댓글 작성 전 이용약관을 숙지는 의무사항입니다. 규정 미준수에 의한 책임은 온전히 작성자 본인에게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