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ISI20191010_0000409595_web.jpg

출처:http://www.newsis.com/view/?id=NISX20191010_0000794639

 

한국이 제작하려고 하는 경항모가 여기 보이는 2안으로 가닥이 잡혔다고 나와있는데 이 2안의 배수량이 샤를 드골급이랑 비슷한 걸로 압니다. 하지만 샤를 드골급은 함재기와 조기경보기를 이착륙 시킬 수 있는데(물론 개장이 필요했지만) 우리나라 경항모는 수직 이착륙기인 f-35b 밖에 날리지 못하는 걸로 알고 있습니다. f-35b는 수직 이착륙기인 만큼 폭장 능력도 떨어지고 기관포도 없으며 발주량도 적어 가격이 비쌀텐데 말입니다. 기왕 항모를 제작할거면 이런 수직 이착률기만 날릴수 있는 사실상 강습상륙함/헬기항모 수준의 항모말고 길이를 조금만 늘려서 250미터로 제작하면 F-35C와 조기경보기도 운용할 수 있는 제 몫을 할 수 있는 항모가 되지 않을까요?(혹시나 그렇게 된다면 KF-XX에 해군형도 제안될지도 모르죠.) 왜 사실상 다른 국가의 항공모함과 그렇게 배수량에 큰 차이도 없으면서 굳이 이 배수량에 경항모를 제작하려고 하는지 궁금합니다. 





    



  • |
  1. NISI20191010_0000409595_web.jpg (File Size:63.4KB/Download:1)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VonClause 2019.10.25. 20:01

배수량 현재로서 이야기드릴수 있는건 3만톤대라는 거 하나입니다.

 

저거는 연구용역 당시 안일뿐 현재 안이랑 다르며, 선행연구 등을 거치면서 또 변화할 예정입니다.

 

다만 이게 원래 상륙함입니다. 사업 자체는요. 항모로 가려고 하지만요

뚝배기 2019.10.26. 11:23

아.. 그렇군요. 사실상 3만톤이면 항모사업이 아니라 상륙함 사업이겠네요

뚝배기 2019.10.26. 11:38

근데 같은 3만톤급인 클레망소급 항모는 길이가 265m인데요? 이정도면 충분히 항모 역할을 맡을 수 있는거 아닌가요?

VonClause 2019.10.26. 20:52

현 사업에 들어가있는 지상장비 격납고, 웰독 같은 시설이 없다면 가능성은 있습니다. 그 경우에는 일본 이즈모급보다 조금 더 큰 경항모이니까요. 

 

현재 대형수송함2 사업은 지상장비 격납고와 웰독이 포함된 강습상륙함이 맞습니다.

뚝배기 2019.10.27. 12:56

아 그렇군요 그냥 상륙함 사업에 경항모 곁다리만 붙혀놓은 정도네요

절벽기연 2019.10.27. 16:35

사출기와 어레스팅 와이를 갖춘 CATOBAR 형 항모와 
단거리 이륙/수직 착함의 STOVL 방식의 항모는 단순히 배수량 크기의 대소로
나누기는 무리가 많습니다.
항모의 운용목적,사상과 운용 예산을 감당할 수 있는가?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합니다.

일례로, 만재 배수량이 6만톤이 훌쩍 넘는 퀸엘리자베스급이
STOVL과 CATOBAR 방식 사이에서 갈팡질팡하며 삽질을 하다 
결국은 다시 STOVL로 돌아온 것은 단순히 건조비용 몇조 정도  더 들어가서만은 아닙니다.

(물론 3조정도 더 들어가는 것으로 추정되었던 건조 비용도 무시 못헸겠지만..;;)

CATOBAR 방식으로 현대적인 전투기를 운용하려면,
무지막지한  운용,유지 예산을 감당할 능력이 있어야 하는데,

(이착함 충격으로 인해 급속도로 빨라지는 기체피로도, 착함시 빈번할 수 밖에 없는 인명과 기체 손실,
 조종사들의 엄청난 스트레스와 훈련량...늘어나는 운용인력 등등..)

감당할수 있는 나라가 몇나라나 될까요...
현재로 보면 미국외 장기적으로 중국 정도가 안정적으로 감당할 수 있는 나라고,
프랑스,영국도 벅찬게 현실이죠..
솔직히 프랑스도 1척 가지고 근근히 버티는게 현실이구요...

결국에는 순수한 항모보다는  각 나라의 실정에 맞게  다목적성을 집어 넣을 수 밖에 없고,
상대적으로 운용이 쉽고 저렴한 STOVL 방식을 채택한, 그리고 가능한 다목적성의  강습형 항모가 대세가 될 수 밖에 없는 이유라 봅니다...

 

뚝배기 2019.10.28. 19:22

아 이걸로 한번에 이해가 됐습니다! 감사합니다!

DONE 2019.10.27. 20:04

국방부가 원하는걸 종합해 보면 F-35B도 운용할수 있고, 본래 목적인 상륙함으로도 사용할수 있는 아메리카급 강습상륙함과 유사하지 않을까 생각합니다.

 

그렇다면 4만톤급이 되는데, 이 사항을 국방부가 어떻게 타협하느냐가 문제가 될꺼같네요.

Profile image 김치찌짐 2019.10.27. 20:23

국방부라기 보다는 '해군'이 원하는 거겠지요.

 

필요에 의해서 하는 사업이 아닌 만큼, 극도로 비판적인데 그 결과물이 궁금하긴 합니다.

VonClause 2019.10.27. 21:54

해군보다 '국방부'가 더 원하는 걸로 전 보고 있습니다. 

해군 지인이나 관계자들 이야기해보면 내심 항모를 원하긴 했지만 경항모로 나와야만 하는걸 아쉬워하더군요. 차라리 제대로 상륙함으로 가고 항모는 나중에 따로 나오는게 나을텐데 하는 이야기도 나왔으니까요.

물론 해군마다 의견은 다르겠지만 현재로선 해군이 원해서 이리되는건 아닙니다

Profile image 폴라리스 2019.10.27. 22:25

원하는 사람들이 국방부내 해군들이니까요. 

밀리돔 | milidom 의 저작물은 이용약관에 의거해 이용 가능합니다. 이 라이선스의 범위 이외의 이용허락은 별도로 문의하시기 바랍니다.

글/댓글 작성 전 이용약관을 숙지는 의무사항입니다. 규정 미준수에 의한 책임은 온전히 작성자 본인에게 있습니다.